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호가든, ‘호가든 보타닉’ 뮤즈로 배우 고윤정 발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리지널 벨기에 밀맥주 호가든(Hoegaarden)이 신제품 ‘호가든 보타닉(Hoegaarden Botanic)’의 모델로 배우 고윤정을 발탁해 신규 광고 캠페인을 전개한다.

호가든은 당차면서도 맑고 청초한 매력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고윤정을 산뜻한 허브향을 담은 ‘호가든 보타닉’과 어울리는 뮤즈로 선정했다. 신선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지닌 고윤정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일상 속 여유’를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모델이라고 판단했다.

배우 고윤정은 넷플릭스 드라마 ‘스위트 홈’, ‘보건교사 안은영’ 등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대세 배우로 떠오르고 있으며, 차기작 JTBC 드라마 ‘로스쿨’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호가든 제공

고윤정이 출연한 캠페인 광고 영상은 ‘호가든 보타닉’이 선사하는 봄날의 설렘을 표현했다. 고윤정이 ‘남사친’과 무료한 봄날을 보내며 ‘너도 봄이라 막 설레고 그래?’라는 질문에, ‘눈 녹았다고 봄인가, 마음이 설레야 봄이지’라고 답하며 평범한 대화를 주고받는다.

‘호가든 보타닉’을 잔에 따라 마시는 순간, 주변에 꽃이 피어나면서 분위기가 전환되고 둘 사이에 묘한 기류가 흐르기 시작한다. ‘내 마음에 봄을 보태다’로 끝나는 광고 카피는 나른하던 오후가 ‘호가든 보타닉’으로 인해 설레는 봄날이 된다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웰빙’과 ‘여유’를 모토로 한 ‘호가든 보타닉’ 라인의 첫 제품인 ‘호가든 보타닉 레몬그라스 & 시트러스 제스트’는 벨기에 정통 양조방식에 싱그러운 레몬그라스와 시트러스 제스트의 천연 향료가 더해진 산뜻하고 깔끔한 맛의 밀맥주다. 

알코올 도수를 기존 호가든 제품(4.9도)보다 낮은 2.5도로 낮춰, 피크닉, 홈술 등에서 봄날의 나른함을 떨쳐내고 기분을 전환하기에 제격이다. 500ml 캔 제품으로 출시된 이번 신제품은 전국 대형 마트에서 판매되며, 편의점에서는 5월 초부터 만나볼 수 있다.

호가든 브랜드 매니저는 “배우 고윤정은 일상 속 여유로움을 지향하는 호가든 브랜드 이미지와 부합하는 뮤즈”라며, “향긋한 허브향을 담은 ‘호가든 보타닉’과 신선하고 청초한 매력을 지닌 고윤정이 만나 일상 속 무료하고 나른한 봄날을 상쾌하게 깨워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우 고윤정은 “평소에 호가든을 정말 좋아하고 자주 즐겨 마시는데, 가장 좋아하는 맥주의 모델을 맡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 여러분과 함께 호가든의 봄을 느껴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호가든은 지속적인 제품 혁신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늘 신선한 모습으로 다가서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호가든은 앞서 '호가든 유자', '호가든 레몬', '호가든 체리', ‘호가든 그린 그레이프’ 등 색다른 맛의 맥주를 새롭게 선보여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