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서울 강서구, 청년 전용공간 ‘청연’ 본격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강서구가 청년활동의 공간인 '청연'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강서구청
서울 강서구 방화동 지역에 강서 청년활동의 거점공간 ‘청연’을 4월14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본 공간은 청년들에게 소통과 휴식 공간을 제공하고 더불어 취업‧창업 등 사회 진출을 돕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청연’은 ‘청년들의 아름다운 인연’이라는 의미이다. 새롭게 마련된 공간에서 자유로운 교류와 소통을 바탕으로 가능성과 잠재력을 맘껏 펼치길 바라는 기대를 담았다.

‘청연’에는 ▲북카페+커뮤니티 시설 ▲강의실 ▲회의실 ▲AI‧VR 면접체험실 등이 마련됐다.

청년들의 취업준비를 돕기 위해 AI(인공지능)‧VR(가상현실) 면접 체험실도 갖췄다. 이 공간에서는 인공지능과 가상현실 등 스마트기술을 활용, 생생한 가상 면접 체험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는 구직 청년들의 면접 적응력을 높여 주기 위해 마련됐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토‧일요일과 공휴일은 휴관한다. 단,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운영시간은 변동될 수 있다.

북카페는 현재 이용 가능하며, 취업 교육, AI‧VR 면접 체험실은 상반기 시범운영을 거쳐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강서구 관계자는 "취업, 창업, 진로 등 다양한 고민이 있는 청년들을 든든하게 지원할 청년 전용 공간을 조성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청연에서 청년들의 빛나는 꿈을 키워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경석 84kskim@mt.co.kr  |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