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안마의자=효도선물' 옛말… 30대가 가장 많이 찾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소위 '효도선물'로 불렸던 안마의자가 젊은층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사진=코지마

소위 '효도선물'로 불렸던 안마의자가 젊은층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종합 헬스케어 기업 코지마는 올해 1분기(1~3월) 안마의자 구매 고객 연령별로 분석한 결과 30대 비중이 전체 34.2%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이어 ▲40대 23.3% ▲60대 23.7% ▲50대 18.5% 순으로 연령별 구매율이 집계됐다. 안마의자를 구입하는 3명 중 1명은 30대, 2명 중 1명은 30~40대에 해당된다는 의미다.

30~40대 유입이 늘어나며 인기 모델에도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코지마가 지난해 하반기 선보인 컴팩트 안마의자 코지체어는 출시 3개월 만에 초도 물량이 모두 소진되며 판매 상위 모델로 등극했다. 기존 안마의자보다 부피와 무게를 줄이고 감각적인 디자인을 내세워 젊은층 사이에서 인기가 많은 제품.

젊은층 사이에서 안마의자 수요가 높아진 건 편리함이 곧 프리미엄이라는 뜻의 ‘편리미엄’ 트렌드 영향으로 풀이된다. 가치소비를 중시하는 젊은세대는 편리함을 위해 기꺼이 비싼 값을 지불하는 경향이 있어서다.

김경호 코지마 마케팅부본부장은 “시장 초기에는 안마의자를 부모님 효도 선물로 여겼지만, 이제 젊은 고객들이 본인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신가전으로 안마의자를 찾는 경우가 늘고 있다”며 “최근 웨딩 시즌을 맞아 혼수로 안마의자를 구매하려는 예비 부부와 함께 소비 심리도 점차 회복돼 젊은층의 관심이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