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서울 종로구, 종로사랑상품권 150억 ‘완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종로구가 발행한 '종로사랑상품권'이 완판되었다. / 사진제공=종로구청
서울 종로구가 올해 상반기 150억원어치를 발행한 종로사랑상품권이 판매 시작일인 2월3일로부터 52일 만에 완판 기록을 세우며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종로사랑상품권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결제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고, 소비자들에게 할인 혜택을 부여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자 도입됐다.

결제금액이 많았던 주사용 장소로는 일반음식점 등이 70% 이상을 차지하였고 나머지는 학원과 서비스업, 기타 업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종로사랑상품권이 초기 발행취지에 맞게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는데도 보탬이 되었음을 알 수 있다.

아울러 종로사랑상품권이 높은 인기를 끌면서 관내 제로페이 가맹점 역시 지난해 7880개소에서 약 1만2900개소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종로사랑상품권 사용은 전용 어플리케이션인 비플제로페이, 머니트리, 체크페이, 페이코, 핀트, 농협올원뱅크 등을 통해 가능하다. 스마트폰을 이용해 감염병을 예방할 수 있는 비접촉 결제방식을 취하고 있어 코로나 시대에 최적화된 언택트 비용지급 방법이라 할 수 있다.

김영종 구청장은 “올해 하반기에는 종로사랑상품권을 추가로 150억 원 발행할 예정”임을 밝히며 “연일 계속되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코로나19 재확산 등의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보탬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가맹점을 늘려 상품권 사용편의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석 84kskim@mt.co.kr  |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