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 동네 빵집 유치…지역 상생 행보 앞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은 오는 8일 동네 빵집 동명제과를 오픈한다/사진=롯데백화점 광주점 제공.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이 지역과의 상생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6일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에 따르면 오는 8일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에 문을 여는 ‘동명제과’는 2018년 광주 동명동에서 식빵을 전문적으로 구워내는 ‘동명식빵’으로 출발해 현재는 전남 해남의 ‘동명제과’와 광주 마륵동의 ‘마륵동빵가게’를 함께 운영하고 있는 우리 동네의 빵집이다.

대형 프랜차이즈 업체와의 경쟁 속에서도 기본에 충실하고 허투루 빵을 만들지 않는다는 신념으로 신선한 재료만을 고집해 오전 11시부터 매시간 정각에 갓 구운 식빵을 만들어 내면서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다. 

특히 100도C로 끓인 물 반죽과 24시간 저온 숙성시킨 동명식빵의 탕종 공법은 3~4일이 지나도 식감이 촉촉하고 쫄깃하기로 유명해 한번 맛본 이들은 택배로 주문해 먹을 정도로 인기 만점이다.

지역과의 상생을 위해 서울과 수도권의 대형 베이커리 전문점 유치를 포기하고 동네빵집을 찾던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은 SNS를 통해 맛집으로 알려진 동명동 동명식빵과 해남과 마륵동 매장을 수차례 방문하고 검증을 통해 입점업체로 낙점했다.

동명제과 손영배 대표는 "대형 유통업체에 지역 업체가 입점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만큼 신선한 재료로 더욱 정성스럽게 빵을 구워낼 것" 이라고 오픈 각오를 다졌다.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은 백화점에 입점된 유명 베이커리 전문점의 규모와 맞먹는 70여 평의 공간을 할애해 동명제과를 입점시켜, 동명동 동명식빵, 해남 동명제과, 마륵동빵가게의 모든 시그니처 메뉴를 고객이 한 자리에서 맛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대표 식빵인 탕종 식빵을 비롯해 보늬밤/블루베리/마약옥수수/바질토마토 식빵 등 10여 가지 토핑식빵과 해남 땅끝에서 온 한입 고구마빵, 앙버터 스콘, 에그 샌드위치를 선보인다. 오픈을 기념해 오픈 당일부터 오는 11일까지 갓 구워낸 탕종 식빵을 1개당 1000원에(고객 1인당 1개만 구입 가능) 하루 200개 한정 판매한다.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의 지역과의 상생 행보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는 지역 중소기업의 제품의 홍보와 판로 확대를 위한 공간인 ‘호남상회’를 지난해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 공예작가들을 위한 작품 전시공간도 정기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충열 롯데아울렛 광주수완점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우리 지역의 빵집인 동명제과가 전국구 브랜드로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며 "롯데아울렛 수완점은 앞으로도 지역과의 상생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