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현대홈쇼핑, 투명 페트병 4만개로 가방 만들어 판매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현대홈쇼핑

현대홈쇼핑은 오는 6월까지 투명 폐페트병을 직접 수거해 재활용하는 ‘북극곰은 페트병을 좋아해’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현대홈쇼핑이 수도권 10여 곳의 아파트 단지에 ‘투명 폐페트병 전용 수거함’을 설치해 폐페트병을 수거하면 친환경 패션 스타트업이 수거된 폐페트병을 가방으로 업사이클링해 현대홈쇼핑 라이브 커머스 방송에서 재판매하게 된다. 

현대홈쇼핑은 유통업계 최초로 지난 2018년부터 8월부터 ‘아이스팩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2월까지 총 11만명의 고객이 참여해 아이스팩 174만개를 수거했으며, 세척 과정을 거쳐 전통시장이나 식품업체 등에 전달했다.

현대홈쇼핑 관계자는 “지난해 12월부터 아파트 등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의무화된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이 정착되는데 조금이나마 일조하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현대홈쇼핑은 다음달 중으로 환경부와 협의해 투명 폐페트병 전용 수거함을 설치할 수도권 내 아파트 단지 10여 곳을 선정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선정된 아파트 단지에 다음달 중순부터 투명 폐페트병 상시 수거함(5~10개)을 설치하고 4월과 5월 두 달에 걸쳐 투명 폐페트병 약 4만개를 수거한다는 계획이다. 수거함 설치와 투명 폐페트병 수거 비용은 전액 현대홈쇼핑이 부담한다.

현대홈쇼핑은 수거된 투명 폐페트병을 친환경 패션 스타트업 ‘플리츠마마’를 통해 가방 2000개로 업사이클링한 뒤, 이를 ‘라이브 커머스’ 방송에서 판매한다. 라이브 커머스 방송은 오는 6월 진행되며, 판매 수익금은 향후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광영 현대홈쇼핑 영업본부장(전무)은 “환경 보호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아이스팩 재활용 캠페인, 폐프라이팬 수거 캠페인에 이어 이번 캠페인까지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보다 쉽게 자원 절감과 환경 보호에 참여할 수 있도록 친환경 관련 제도 및 캠페인을 선도적으로 마련해 친환경 경영 선도 기업 이미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지웅 jway0910@mt.co.kr  |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