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메가엠지씨커피, 가맹점 상생 ‘인테리어 리뉴얼’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지원금, 방역물품 제공, 물품 공급가 인하에 이어 새 단장 신청 가맹점에 비용 지원
내∙외부 도장, 벽면 디자인 등 리모델링 진행… 성수기 대비, 매장 경쟁력 제고


메가커피 이수태평점 강선희 점주와 본사 인테리어팀장이 리뉴얼을 완료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메가커피 제공)


가성비 커피의 선두주자 메가엠지씨커피(이하 메가커피)가 코로나19 시기에 고군분투 중인 가맹점들에게 인테리어 리뉴얼 비용을 지원하며 힘을 보탰다.

메가커피는 코로나19로 인해 매장 내 취식 불가가 지속되었던 지난 해 말, 총 100개 가맹점을 대상으로 가맹점 당 최대 500만 원까지 인테리어 리뉴얼 비용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에 따라 매장 내 취식 금지, 영업시간 제한 등을 반복적으로 겪고 있는 가맹점들에게 가장 필요한 부분을 찾아, 즉각적이고 실질적인 지원을 투입하는 동시에 비용 부담도 덜어주어 위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에서 결정한 것.

메가커피는 지원 결정 후 곧바로 리모델링을 희망하는 가맹점의 신청을 받아 최근까지 각 매장의 내∙외부 도장, 벽면 디자인 등 매장 리뉴얼을 순차적으로 진행했다.

메가커피 이수태평점 강선희 점주는 “코로나로 인해 어려운 시기, 초기부터 본사가 지원금 100만 원과 방역물품을 지원해주고 물품 공급가도 매년 인하해 매장 운영에 큰 도움이 되었다. 이번 인테리어 리뉴얼 지원도 마찬가지”라며 “매장 취식이 안되던 시기, 인테리어 리뉴얼을 통해 매장을 새단장하고 다가오는 성수기를 대비할 수 있어 운영에 활력을 되찾을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메가커피 관계자는 “’가맹점이 살아야 본사가 산다’라는 신념으로, 코로나19 상황에 어려운 가맹점의 상황을 매일 체크해 매장 취식이 불가한 때 인테리어 리뉴얼 비용을 지원키로 결정했고 현재 순차적으로 리뉴얼을 완료했다”며 “어느 때보다 가맹점과의 상생이 중요한 지금, 다양한 제도를 검토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가커피는 2017년 테이크 아웃용 컵 등 총 19개 품목 가맹점 공급가 인하를 시작으로, 2018년 17개, 2019년 15개, 2020년 32개, 2021년 40개 등 총 104개 품목을 지속적으로 인하하며 가맹점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노력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매년 4회, 우수가맹점을 선정하여 100만원 상당의 원두를 지원하고 매년 매출이 부진하거나 지원이 필요한 매장 100곳을 선정해 원두를 지원하며 가맹점 상생 정책을 이어가고 있다. 프랜차이즈 가맹 문의 및 창업 상담은 홈페이지 참조.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