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소진공, 스마트 소상공인 육성 위한 ‘스마트상점 기술’ 보유기업 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하 ‘소진공’, 이사장 조봉환)이 3월 25일(목)까지 소상공인 사업장에 접목 가능한 스마트상점 기술 보유기업을 모집한다.

비대면·디지털화에 따라 소상공인의 스마트화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으나, 소상공인은 스마트 상점 기술에 대한 정보가 부족하고, 스마트 상점 기술 보유기업은 판로 확보가 어려운 상황이다.  이에, 소진공에서는 ‘스마트상점 기술’ 보유기업 Pool을 모집, 구성하여 소상공인에게 안내할 예정이다.

‘스마트상점 기술’ 보유기업 모집 분야는 스마트 미러, 서빙로봇, 키오스크 등의 스마트 기술 보유기업 및 모바일 기반 비대면 주문결제 시스템인 스마트 오더 보유기업이다.

소상공인의 활용도를 높이고자 스마트 기술은 소상공인 업종(도소매업, 음식점, 서비스업 등)별 적용 가능한 기술로, 스마트 오더는 오더 형태(앱 기반, QR기반 등)로 구분하여 모집한다.

관련 스마트상점 기술을 보유한 기업은 3월 25일(목) 오후 6시까지 전자우편으로 신청서 등의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모집분야 및 제출서류 등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소비,유통환경 변화에 따라 소상공인 사업장의 스마트화는 선택이 아닌 필수이며, 앞으로도 소상공인 점포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하도록 하겠다“면서, ”소상공인 혁신을 함께 도모할 수 있는 역량 있는 기술보유기업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