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100% 국산 김치 사용 … 한솥도시락이 옳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추 더미를 쥐들이 파헤치고 절인 배추를 굴삭기로 옮기는 등 중국산 김치가 만들어지는 과정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며 충격을 안기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중국에서 배추를 대량으로 절이는 방법’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잇따라 등장하고 있다. 여기에는 땅을 깊게 파 만든 구덩이에 비닐을 씌워 대형 수조를 만들고 그 안에서 배추를 절이는 모습이 담겼다.

배추가 둥둥 떠 있는 소금물은 한눈에 봐도 거뭇한 색을 띠고 있어 비위생적으로 보인다. 더 충격적인 것은 상의를 탈의한 남성이 몸을 담근 채 배추를 직접 굴삭기로 옮기는 장면이다. 굴삭기 역시 곳곳에 녹이 슬어있는 등 매우 낡아 있다.

이를 본 국내 소비자들은 가히 충격적이라 할 만큼 경악하고 있으며, 국내 식당들 다수가 중국산 김치를 사용한다는 점에서 음식점 김치에 대한 불신이 팽배해지고 있다.



이와 같은 상황에서 한솥도시락이 새롭게 조명 받고 있다. 한솥도시락은 창업 후 28년간 줄곧 100% 국산 배추김치를 사용해왔다. 땅 좋고 물 좋은 전국 각지에서 재배한 배추와 고춧가루 등 우리 농산물을 오롯이 사용해 한솥의 김치를 만든다. 

고객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한솥의 김치찌개, 볶음김치, 김치볶음밥, 철판볶음밥에 들어간 김치 역시 100% 국산 배추와 고춧가루를 사용해 한솥 고객들은 안심하고 믿고 먹을 수 있다.

이는 한솥 최고 경영진의 국민건강과 한국농업진흥에 대한 확고부동한 기업경영 철학이 없으면 불가능한 일이다. ESG 경영의 일환으로 사회공헌과 윤리경영을 적극 실천하고자 하는 혁신적 사고가 있기에 가능한 일이다.

코로나19 이후, 안전한 먹거리를 선호하는 추세와도 맞아 떨어진다. 한솥도시락은 가성비와 가심비는 물론 안심비까지 갖춰 국민 안심먹거리의 대명사가 되고 있다.

이 밖에 모든 식재료도 한없이 까탈스럽게 엄선된 것만 사용하고, 조금이라도 검증되지 않은 것은 일절 사용하지 않는다. 이는 결코 상업적 목적에서는 나올 수 없는 정책이다. 가맹점과 가맹본부, 그리고 협력업체가 일치단결하여 고객최우선주의를 최고의 브랜드 공동체 가치로 생각하고 협력해야만 가능하다.

이러한 점에서 한솥은 이른 바 국민도시락으로 일컬어지고 있다. 한솥도시락 관계자는 “한솥의 경영원칙인 ESG 경영을 선도하며, 국내외를 대표하는 자랑스러운 국민도시락으로 거듭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