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식품·외식기업과 함께 청년 일자리 창출 나선다!

농식품부·aT, 300명 대상 청년 인턴십 운영 참가기업 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년 구직자와 식품·외식기업 간의 일자리를 매칭하는 인턴십 사업이 올해는 300명 규모로 확대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올해로 4년 차를 맞는 식품·외식기업 청년인턴십의 사업 규모를 확대하고, 참가기업을 오는 3월 10일까지 모집한다.

인턴십 지원사업은 미취업 청년을 인턴으로 채용하는 참가기업에게 최대 3개월까지 인턴 연수비의 50%를 지원하고, 연수생 대상 식품 위생‧안전 교육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aT 제공

특히, 참가기업은 인턴 채용인원의 50% 이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도록 하여 현장 실무경험 기회 제공이 실제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하였다.

또한 ▲공휴일을 유급휴일로 새롭게 전환한 기업 ▲ 본사가 비수도권인 기업 ▲ 인턴십 사업을 통해 채용한 인턴을 금년까지 고용 유지한 기업을 대상으로 가점부여 및 연수비용 추가 지급 등의 인센티브를 지원하여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유도할 계획이다.

aT 오형완 식품수출이사는 “식품·외식기업 인턴십을 통해 식품·외식산업에 특화된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양질의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앞장서겠다”며, 식품·외식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본 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기업은 3월 10일 오후 3시까지 신청하면 된다. aT FIS홈페이지참조.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