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웅진식품, '아침햇살·초록매실 젤리' 70만개 판매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웅진식품의 아침햇살 젤리와 초록매실 젤리가 출시 50일 만에 70만개 판매를 돌파했다. /사진=웅진식품

웅진식품은 아침햇살 젤리와 초록매실 젤리가 출시 50일 만에 70만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웅진식품은 지난 1월 웅진식품의 베스트셀러 음료인 아침햇살, 초록매실을 젤리 타입으로 선보였다. ‘아침햇살 젤리’는 웅진식품의 대표 쌀음료인 아침햇살을 부드럽게 담아낸 젤리로 쫀득한 식감에 쌀의 고소한 맛을 살렸다. ‘초록매실 젤리’는 초록매실의 상큼함을 쫄깃한 젤리로 구현해냈으며 반투명한 젤리 속에 또 다른 젤리가 숨어있어 먹는 재미도 더했다.

웅진식품은 스테디셀러 브랜드인 아침햇살과 초록매실이 맛과 재미를 모두 살린 이색적인 형태로 변신한 점을 인기 요인으로 꼽았다. 전통 음료가 쫀득한 젤리가 된다는 차별화된 발상과 쫀득한 식감으로 소비자들을 사로 잡았다는 분석이다.

웅진식품 관계자는 “아침햇살, 초록매실 젤리가 독특하면서도 재미 요소까지 담은 최근 젤리 트렌드를 담아내 인기를 얻고 있다”며 “젤리 시장의 성장에 따라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입을 즐겁게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웅진식품은 아침햇살, 초록매실 젤리 인기에 힘입어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홈페이지에서 이벤트를 진행한다. 아침햇살, 초록매실 젤리 중에 원하는 것을 찜하기만 하면 응모가 완료된다. 추첨을 통해 총 10명에게 아침햇살, 초록매실 젤리를 증정한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