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BQ, '핫황금올리브치킨' 또 다른 스테디셀러로 등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킨 프랜차이즈인 제너시스BBQ(회장 윤홍근)의 ‘핫황금올리브치킨’이 출시 약 9개월만에 250만개 판매되었다. 이는 소비자가격으로 환산하면 판매 금액만 500억원에 이른다.

BBQ는 작년 4월 황금올리브 치킨에 매콤함을 더한 ‘핫황금올리브치킨’ 시리즈는 핫하게 착 감기는 맛 ‘핫착!레드착착’, 핫하고 알싸한 맛 ‘핫싸!블랙페퍼’, 핫하고 빠삭한 맛 ‘핫빠!크리스피’, 핫하고 찐 땡기는 맛 ‘핫찐!찐킹소스’의 4종으로 출시되었으며, 현재까지 MZ 세대에게 많은 사랑을 받으며 ‘핫’한 인기를 이어오고 있다.

매운 맛을 통해 스트레스 푸는 것을 즐기는 MZ세대들에게 ‘매운 맛 치킨’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으며 출시 직후 4일간 4만개 판매에 성공하는 기염을 토하며 출시 초기부터 ‘대박’ 조짐을 보이며, 출시 약 9개월만에 250만개 판매를 넘어서며 소비자들이 ‘믿고 먹는’ 스테디셀러로 자리잡았다. 

핫황금올리브치킨 250만개 팔렸다. (BBQ치킨 제공)

특히 ‘크리스피 치킨’은 출시 직후부터 현재까지 가장 많은 주문량을 보이고 있다. 이는 간식부터 안주까지 가족 모두가 즐기기에 가장 알맞은 맛이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알싸한 블랙페퍼가 뿌려진 ‘핫싸!블랙페퍼’는 MZ세대의 큰 호응을 받으며 두번재 높은 판매를 보였다.

핫황금올리브치킨의 이러한 성공에는 작년 하반기 인터넷을 뜨겁게 달군 유투브 웹예능 네고왕, 카카오쇼핑라이브와 같은 e커머스 콘텐츠를 적극활용, 업계 최대 규모의 자사앱을 적극 활용한 마케팅으로 MZ세대들의 관심이 높아진 것이 주효했다.

BBQ는 250만명의 ‘딹 멤버십’ 주문 데이터를 분석해 ‘황금올리브 치킨’과 ‘핫황금올리브 치킨’의 맛과 육즙이 풍부한 엉치 부위를 결합한 ‘황올 엉치 치킨’과 ‘핫황올 엉치 치킨’을 지난 6일 선보이며 치킨의 라인업을 강화하고 치킨업계 ‘매운 맛 치킨’ 돌풍을 이어 나가고 있다.

BBQ 관계자는 “황금올리브치킨을 잇는 스테디셀러가 탄생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치킨으로 먹는 즐거움을 전달 드리는 BBQ가 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