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밤 9시 이후 영업제한 풀리나… 내일 '거리두기 조정안' 결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역당국은 오는 6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 내용을 결정한다. /사진=뉴스1

방역당국은 오는 6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관계부처, 지방자치단체 의견을 듣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 내용을 결정한다.

손영래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5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지난달 31일 '5명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등의 대책을 2주 더 연장한다고 발표했다"며 "거리두기 관련 일부 방역수칙은 이번주 상황을 보면서 재평가해 조정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 1일부터 14일까지 2주 동안 '5인 이상 사적모임'을 금지하는 방역 조치를 연장했다. 밤 9시 이후 영업을 제한하는 방역대책도 포함됐지만 자영업자 생업을 고려해 1주일 후 재평가할 예정이다.

손 반장은 "오는 6일 중대본 회의에서 이 부분을 관계부처와 지자체 관계자가 모인 자리에서 충분히 논의해 결정하고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상황은 여러 위험요인과 고려할 점이 꽤 많아 정부 내에서도 숙고하면서 논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번 주말 거리두기 조정안이 발표될 때 밤 9시 이후 영업을 제한하는 현행 지침에 변화가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다만 이날 손 반장은 5인 이상 모임 금지에 대해서는 설 연휴까지 적용한다며 선을 그었다.

방역당국은 이번 설 연휴 때 동거가족이 아니면 가급적 대면 모임을 하지 말라고 당부했었다. 연휴에 가족이 5명 이상 모이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어겨 10만원 이하 과태료를 부과한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김신혜 shinhye1@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