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보성군·영광군, '녹차·굴비' 활용 신제품 개발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김철우 보성군수와 김준성 영광군수, 박동호 보성차생산자조합장, 서재창 영광수협장 등 4개 기관장은 영광군청에서 신제품 개발 및 유통을 위한 협약을 맺고 보성녹차, 영광굴비, 영광천일염 등을 결합한 식품 개발에 본격 나선다. 사진 왼쪽부터 김준성 영광군수 김철우 보성군수/보성군
전남 보성군과 영광군이 지역 대표 특산물인 보성녹차와 영광굴비 등을 활용한 신제품 개발에 손을 잡았다.

27일 김철우 보성군수와 김준성 영광군수, 박동호 보성차생산자조합장, 서재창 영광수협장 등 4개 기관장은 영광군청에서 신제품 개발 및 유통을 위한 협약을 맺고 보성녹차, 영광굴비, 영광천일염 등을 결합한 식품 개발에 본격 나선다.

현재 논의 중인 제품으로는 녹차굴비, 녹차소금, 녹차굴비장아찌, 녹차유를 이용한 굴비튀김 등으로 혼밥족 등이 늘어난 소비 트렌드에 맞춰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반조리형 제품으로 기호도가 높은 결합형 상품을 준비하고 있다.

현재 보성군은 남부대학교 산학 협력단을 통해 녹차굴비, 녹차소금 등에 쓰일 녹차 추출물 효능 검증을 마친 상태다.

보성군과 영광군은 앞으로 신제품 개발과 유통에 관한 지원을 맡고, 영광수협은 수산물 구입과 녹차굴비, 녹차소금 등 신제품을 유통·판매하게 된다.

보성차생산조합은 녹차 원료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제품 판로 확보와 품질관리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전국적인 명성을 가지고 있는 보성녹차와 영광굴비가 합작해 더 큰 시너지를 내서 상생과 협력의 성공 사례로 꼽힐 수 있도록 제품개발에서부터 판매까지 꼼꼼하게 챙겨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준성 영광군수도 "기존 굴비뿐만 아니라 녹차를 활용한 가공제품을 양군의 우호협력을 통해 신속히 개발해 모두에게 경제적 도움을 주고, 신제품 개발을 통한 유통판로를 확대해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말했다.

보성군과 영광군이 공동으로 개발하는 신제품은 오는 7월 중 출시 기념식을 갖고 두 지자체에서 개최하는 축제와 박람회를 비롯한 SNS 라이브커머스 등을 통해 일반에 선보일 예정이다.
보성·영광=홍기철 honam3333@mt.co.kr  |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