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서울시, '배달의 민족' 외식업 사업장 내 성평등 일터 조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과 ‘서울직장성희롱성폭력예방센터’는 함께 서울시내 30인 미만 외식업 사업장을 대상으로 성희롱 예방교육에 나선다. / 사진제공=서울직장성희롱성폭력예방센터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과 ‘서울직장성희롱성폭력예방센터’와 손잡고 서울시내 30인 미만 외식업 사업장을 대상으로 성희롱 예방교육에 나선다.

서울시는 이와 관련해 27일 위드유센터, 우아한형제들과 온라인 협약식을 열고 ‘서울시 외식업 사업장 내 성평등 일터 조성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한다.

소규모 사업장은 성희롱 피해율이 높은 데 반해 성희롱 예방과 피해지원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갖추기 어려운 만큼 이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이번에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세 기관은 ‘서울시 외식업 사업장 내 성평등 일터 조성’을 위해 우아한형제들이 운영하는 배달 앱 주문 서비스 ‘배달의 민족’ 가맹점을 대상으로 ▴사업주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 지원 ▴성평등 조직문화개선 캠페인 ▴성희롱 예방 시스템 구축을 위한 컨설팅 등 협력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사업주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은 소규모 사업장에도 적용할 수 있는 내용으로 꾸려진다. 우아한형제들이 교육 홍보 및 매칭을 진행해 사업주의 정보접근성과 교육 참여도를 높일 예정이다.

또한 소규모 사업장에 적합한 ‘성희롱 없는 일터를 위한 예방․대응 안내서’를 사업장에 배포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서울시 위드유센터는 소규모 사업장에서 요청할 경우 직장 내 성희롱 예방 및 재발 방지 대책을 세울 수 있도록 조직문화 진단 및 솔루션을 제공하는 컨설팅과 취업규칙과 사안처리절차 점검을 무료로 지원한다.

한편 서울시 위드유센터는 30인 미만 소규모 사업주를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법률적 지원을 하기 위한 기관으로 지난 해 9월 개관했다.

송다영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소규모 사업장의 경우 사업장마다 성희롱 예방, 피해지원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갖추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위드유센터와 우아한형제들이 함께 손잡고 외식업 사업장의 근로자들이 안전하고 성평등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경석 84kskim@mt.co.kr  |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