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필요한 HDMI케이블은? HDMI 케이블 구매 가이드!

초고속 HDMI케이블(HDMI2.1) vs 프리미엄 고속 HDMI케이블(HDMI2.0) 이 중 내게 필요한 케이블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HDMI케이블은 보유하고 있는 그래픽카드, 모니터, TV, 콘솔 게임기부터 셋톱박스, 빔프로젝터까지 기기 종류에 따라 선택하기가 복잡하다.

가장 쉬운 방법은 대역폭에 따라[△HIGH SPEED(HDMI1.4)=10.2Gbps, △PREMIUM HIGH SPEED(HDMI2.0)=18Gbps, △ULTRA HIGH SPEED(HDMI2.1)=48Gbps]으로 구분 확인할 수 있다.

케이블의 버전보다는 대역폭(속도)과 해상도 지원 여부를 구분해서 실제 사양에 필요한 HDMI케이블을 구매해야 중복 구매를 피할 수 있다.


◆ 초고속 HDMI케이블(Ultra High Speed HDM, HDMI2.1) 선택!



HDMI2.0 케이블이 18Gbps 데이터 전송 속도인 데 반해, HDMI2.1 초고속 HDMI케이블은 최대 48Gbps의 데이터 전송 속도를 지원한다.

HDMI2.1 기기에서 지원하는 이미지 품질 향상 기술인 Dynamic HDR(HDR10+, Dolby Vision), 프레임이 제약 없이 전송하는 변동재생률(VRR)영상과 재생 기기 간의 통신을 최적화시키는 빠른 미디어 스위칭(QMS) 기술 등을 안정적으로 지원한다.
아트뮤 그래픽 제공

재생 환경에 따라 응답 속도를 스스로 조절해 주는 자동 짧은 대기 시간(ALLM)지원, 향상된 오디오 리턴 채널(eARC)지원, 영상 재생 기기의 성능에 맞게 화면 신호를 최적화해주는 빠른 프레임 전송(QFT) 기술까지도 최적화 되어 있다.

최대 8K 60Hz(HDR), 4K 120Hz 해상도 및 120hz~144hz까지 주사율을 지원하며, 기존 사용중인 HDMI2.0 포트와도 하위호환이 가능하다.

△플레이스테이션(PS)5와 엑스박스(Xbox) 시리즈, △NVDIA Geforce RTX30시리즈, AMD 라데온 RX 6000 시리즈, △8K 60Hz/4K 120Hz OLED TV, △미니 QLED 8K TV 등의 초고해상도 기기 사용자라면 초고속 HDMI케이블을 추천한다.


◆ 프리미엄 고속HDMI케이블(Premium High Speed HDMI, HDMI2.0) 선택!



프리미엄 고속HDMI케이블은 기존에 많이 사용하는 HDMI2.0 포트에 사용되며 4K 60Hz(2160P) 영상과 오디오 리턴 채널(ARC)등의 기능을지원할 수 있도록 대역폭을 최대 18Gbps까지 지원 하는것이 특징이다.

4K UHD TV부터 게이밍모니터, 빔프로젝터, 4K OLED 노트북, 셋톱박스까지 폭넓고 다양하게 사용 가능한 최신 사양의 고해상도 기기 4K 60Hz(HDR) 사용자라면 비교적 저렴한 프리미엄 고속 HDMI케이블을 추천한다.


◆ HDMI케이블 인증



HDMI인증은 HDMI 표준을 담당하는 HDMI포럼(HDMI Forum)에서 정의한 고해상도 비디오 규격으로 HDMI LA(HDMI Licensing Administrator, Inc.)의 ATC(Authorized Test Center)를 통해 이루어진다.

HDMI인증을 통과한 제품에 한해 제품의 홀로그램&QR코드 스티커가 제공된다.(아트뮤 제공)

HDMI인증을 통과한 제품에 한해 제품의 홀로그램&QR코드 스티커가 제공되며, HDMI 전용 앱을 다운로드받아 제품 패키지의 스티커를 스캔하면 제품의 인증 여부를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아트뮤 관계자는 "최근 홈코노미 홈족시대에 다양한 콘텐츠 및 게임을 즐기는 사람이 많아져 최신 HDMI기기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라며, "선택 시 사용환경에 따른 구분과 더불어 인증받은 HDMI케이블을 구매하여 케이블 구매에 따른 중복 지출을 막길 권장한다."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