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풀무원 올가홀푸드, 지속가능한 소비·농업을 위한 ‘제로 푸드웨이스트 캠페인’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환경부 지정 제1호 ‘녹색특화매장’을 운영하며 국내 제로 웨이스트 문화를 선도하고 있는 올가홀푸드가 지구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음식폐기물을 줄이는 ‘제로 푸드웨이스트 캠페인’을 진행한다.

풀무원 계열의 LOHAS Fresh Market, 올가홀푸드(대표 강병규)는 음식폐기물이 기후변화에 미치는 영향을 알리기 위해 못난이 농산물(맛과 영양에는 차이가 없으나 흠집이 있거나 중량 미달인 과일이나 채소)을 활용한 레시피로 만든 요리를 선보이는 ‘제로 푸드웨이스트 캠페인’을 1월 21일까지 전개한다.

올가와 네덜란드 대사관이 협업하여 진행하는 이번 '제로 푸드웨이스트 캠페인'은 음식폐기물 발생량을 최소화하여 식량 자원 낭비를 줄이고 지구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선보인다. 대표적인 농식품 분야 선두국인 네덜란드는 지속가능한 지구를 위해 음식물이 생산과 소비과정에서 버려지지 않아야 한다는 순환농업을 비전으로 제시하고 있다. 

올가홀푸드 강병규 대표(왼쪽)와 주한 네덜란드대사관 겔라레 나더르 농무참사관(가운데), 제로 푸드웨이스트 체험 패키지 1호 수령 고객(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풀무원 올가홀푸드 제공)

올가는 네덜란드 대사관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제로웨이스트 마켓 선진 사례를 도입하고 지속가능성 실현을 위한 캠페인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올가는 작년 5월부터 국내 최초 환경부 지정 ‘녹색특화매장’을 운영하고 지속가능한 소비문화 확산을 위해 포장쓰레기 발생을 최소화하는 ‘제로웨이스트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마친 바 있다. 

이번 ‘제로 푸드웨이스트 캠페인’의 부제는 <지구 환경을 위해 남고 버려지는 음식을 줄여요>로, 전체 온실가스 배출량의 8%에 달하는 음식폐기물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버려지거나 남겨지는 음식을 줄이는데 더 많은 소비자들의 동참을 이끌어내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캠페인에는 최근 푸드 케이블 채널에서 제로웨이스트 레스토랑 운영을 주제로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활약한 바 있는 송훈 셰프가 참여, 못난이 친환경 식재료를 활용한 레시피로 만든 ‘제로 푸드웨이스트 요리’ 2종(라구 파스타, 전복 리조또)을 올가 방이점 로하스 키친을 통해 선보인다. 프랜차이즈 가맹 문의 및 창업 상담은 홈페이지 참조.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에게는 송훈 셰프가 개발한 '제로 푸드웨이스트 요리'를 직접 맛볼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진다. 문자로 발송된 쿠폰을 제시하는 고객에게는 '제로 푸드웨이스트 요리' 1종과 식혜 부산물을 원료로 만든 ‘푸드업사이클링 에너지바’ 1개, 그리고 제로 웨이스트 캠페인을 안내하는 리플렛으로 구성된 ‘제로 푸드웨이스트 체험 패키지’를 제공한다. 

올가홀푸드 남윤경 브랜드커뮤니케이션 파트장은 “매년 전세계에서 생산되는 40억 톤의 음식 중 3분의 1이 버려지고 있는 가운데 최근 국내에서도 배달 및 외식 소비가 증가하며 음식물 자원 낭비가 심각하다는 점에 착안해 제로 푸드웨이스트 캠페인을 개최하게 됐다”며 “환경부 지정 제1호 녹색특화매장을 운영하고 제로웨이스트 문화를 선도하고 있는 올가홀푸드는 더 많은 소비자들이 제로웨이스트를 실생활에서 실천하고 지속가능한 소비를 경험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