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신세계푸드, 1인용 소포장 제품 ‘올반 훈제오리 슬라이스’ 출시…마켓컬리에서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세계푸드가 늘어나는 집밥 수요에 맞춰 온라인 전용 소포장 육류 간편식‘올반 훈제오리 슬라이스’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올반 훈제오리 슬라이스’는 웰빙 사료를 먹고 자란 국내산 무항생제 오리고기를 훈연해 먹기 좋은 크기로 슬라이스 한 제품이다.특히 생강,마늘, 양파 분말로 시즈닝 해 잡내를 없애고 감칠 맛을 더했을 뿐 아니라,발색제(아질산나트륨)나 보존료(소브산칼륨)를 첨가하지 않아 남녀노소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제품이다.

또한 1인 분량인 180g씩 소포장 되어 있어 보관이 편리하고 남은 고기를 처리해야하는 번거로움을 줄인 것이 장점이다.조리법은 충분히 해동한 제품을 프라이팬 중불에서 약 4~5분간 구워내거나 180도로 예열한 에어프라이어에서 약5~7분간 조리하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하게 즐길 수 있다.

‘올반 훈제오리 슬라이스’는 프리미엄 온라인몰 마켓컬리에서 판매되며,가격은 1팩에 3690원(180g)이다.

신세계푸드가 온라인 전용으로 판매 중인‘올반 바짝 오리불고기2종’의 판매가 높다. (신세계푸드 제공)

신세계푸드가 이번 신제품을 출시하게 된 것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간편하게 반찬으로 즐길 수 있는 소포장 육류 간편식에 대한 수요가 높아진 가운데,건강 육류로 꼽히는 오리고기의 인기가 갈수록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신세계푸드가 온라인 전용으로 판매 중인‘올반 바짝 오리불고기2종’의 지난해 판매량은 2019년 대비 61%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이 같은 인기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면역력에 대한 소비자 관심도가 높아졌을 뿐 아니라 간단한 조리 만으로 오리고기 전문점 수준의 맛을 낼 수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불포화지방산과 비타민A가 풍부해 대표적인 건강 육류로 꼽히는 오리고기를 집에서도 온라인 주문만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올반 훈제오리 슬라이스’를 출시하게 됐다”며“볶음밥, 월남쌈 등 다양한 집밥 요리와 홈술 안주로 활용할 수 있어 코로나19로 외식을 자제하는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