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10년 만에 '새 사장' 맞는 유한킴벌리… '화이트' 만든 진재승 대표 취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진재승 유한킴벌리 대표이사 사장/사진=유한킴벌리
유한킴벌리가 10년 만에 새 사장을 맞는다.

유한킴벌리는 31일 최규복 유한킴벌리 사장이 10년간의 임기를 마치고 대표이사에서 물러난 뒤 1월1일자로 진재승 대표이사가 취임한다고 밝혔다. 신임 진재승 사장은 12월 이사회 추인을 통해 유한킴벌리 차기 사장으로 확정된 바 있다. 



30년 유한킴벌리맨… 화이트 생리대 개발 주도 




진재승 사장은 1964년생(만 56세)으로 한양대에서 물리학, 서울대 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EMBA)을 전공했으며, 1989년에 유한킴벌리에 입사했다. 입사 후 개인용품 제품개발실장 등 R&D 책임자로서 제품 혁신을 주도해 왔으며, 2010년 이후에는 회사의 미래비전프로젝트 총괄팀장, 유아·아동용품사업, 온라인사업, 여성·시니어사업 등 주요 사업부문의 변화와 성장을 이끌어 왔다.

해외 경영 경력으로는 2003년 킴벌리클라크 북아시아 개인용품 R&D 이사, 2016년에는 미국을 포함한 북아메리카의 가정용품(Household Care) 사업부문장(GM)을 맡아 매출 성장 등 성공적인 경영 능력을 인정 받아 왔다.

특히 진재승 신임 사장이 이끌어 왔던 제품의 친환경 설계, 글로벌기업과의 경쟁에서 압승을 거둔 혁신적 국산 생리대 개발(화이트), 하기스 네이처메이드 기저귀와 그린핑거 스킨케어, 라네이처 생리대 등 자연친화 생활용품 연구개발 과정은 경영혁신 성공사례로 시장과 사내.외의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진재승 사장의 취임식은 오는 1월 4일 진행 예정이며, 코로나 19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전면적인 온라인 행사로 진행될 예정이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