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담양 담양습지 야생조류서 고병원성 AI 추가 확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4일 경북 포항시 축산과 기동방역팀이 남구 연일읍 형산강 철새도래지에서 광역살포기 등 방역차량 5대와 드론 방제단 2대를 투입, 차단방역을 하고 있다. 포항시에는 400호에 닭 55만5700마리가 사육되고 있다.2020.12.14/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세종=뉴스1) 한종수 기자 =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3일 전남 담양 담양습지 야생조류에서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확진됐다고 14일 밝혔다.

환경부 소속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은 지난 8일 담양습지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에 대해 정밀검사를 벌여왔다.

두 기관은 이번 야생조류 고병원성 AI 확진에 따라 해당 항원 검출지역과 주변 철새도래지 일대를 AI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해 방역 강화조치를 실시한다.

환경부 관계자는 "철새서식지 방문시 소독 및 마스크 착용 등 개인 위생을 철저히 하고, 야생조류 폐사체 발견 시 접촉을 피하고 당국에 즉시 신고해달라"고 강조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전국 곳곳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항원이 지속 검출(10월 1일 이후 25건)되는 매우 위험한 상황으로 가금농가는 차량·사람·야생조수류 등 다양한 경로로 오염원이 유입될 수 있다는 경각심을 갖고 축사별 장화 갈아신기, 방사 사육 금지, 생석회 벨트 구축 등 방역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