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새 옷’ 갈아입는 패키지 리뉴얼 바람 "소비자 눈길부터 사로잡아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루가 멀다 하고 신제품이 쏟아져 나오는 식음료업계는 경쟁이 매우 치열한 산업군 중 하나로 꼽힌다.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기 위해서는 맛과 가격은 물론이고 유통과 마케팅 등 다양한 변수가 존재하는데, 맛과 가격은 상당부문 상향 평준화 되었기 때문에 업계는 마케팅 요소에서 차별화 전략을 찾고 있다. 

특히 패키지는 소비자들에게 제품의 첫인상으로 기억되기 때문에, 많은 기업들이 눈길을 끄는 패키지 디자인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중이다. 

최근 식음료업계는 치열해지는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브랜드 및 패키지 리뉴얼로 돌파구를 모색하고 있다. 차별화된 브랜드 컨셉을 전달하고자 새 옷을 갈아입고 소비자들의 시선을 끄는 식음료 제품들을 한데 모아봤다.


◆ 롯데네슬레코리아 ‘네스카페 로스터스 초이스’, 새 컨셉으로 프리미엄 이미지 강화


롯데네슬레코리아는 네스카페 프리미엄 커피 브랜드를 통합하여 ‘네스카페 로스터스 초이스’ 브랜드로 리뉴얼했다. 리뉴얼 컨셉은 '로스터의 선택(Roaster’s Choice)'으로 네슬레의 글로벌 커피 전문가가 선별하여 완벽하게 로스팅한 커피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농부들이 한 알씩 정성으로 재배한 커피 열매가 완벽한 로스팅을 거쳐 한 잔의 커피가 완성되기까지 네스카페만의 까다로운 품질 기준과 높은 퀄리티를 전달한다. ‘네스카페 크레마’ 및 ‘네스카페 콜드브루’ 제품 패키지도 새로운 컨셉에 맞춰 고급스럽게 리뉴얼했다. 

제품 종류별로 각기 다른 일러스트 요소들을 생동감 있게 배치해 여러가지 맛을 쉽게 구별할 수 있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패키지 전면에 ‘Roaster’s choice’ 문구를 넣어 네스카페 프리미엄 커피만의 아이덴티티를 강조했다.


◆ 빙그레 ‘끌레도르’, 전면 리뉴얼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 공략 나서


빙그레의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브랜드 끌레도르는 리뉴얼을 통해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 공략 강화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끌레도르라는 브랜드명은 프랑스어로 '황금열쇠'를 뜻한다. 소비자들이 프리미엄 아이스크림을 언제 어디서든 쉽고 편하게 맛보도록 하는 '열쇠'와 같은 역할을 하는 제품이 되겠다는 의미를 담은 것. 

빙그레 제공

그 의미에 맞게 이번 리뉴얼을 통해 황금 열쇠를 강조한 고급스러운 형태로 패키지 디자인을 변경했다. 이와 더불어 올해 배우 김태희를 새 모델로 발탁하고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서고 있다. 배우 김태희의 고급스러운 이미지가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브랜드 끌레도르와 어울린다고 판단하여 광고 모델로 기용했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 국순당 ‘백세주’, 트렌드 따라 대대적인 브랜드 리뉴얼 단행


국순당의 대표 약주 ‘백세주’는 ‘백세주를 오늘에 맞게’라는 컨셉으로 맛과 패키지를 대대적으로 리뉴얼했다. 먼저 최근 음식맛의 변화를 고려해 백세주에 들어가는 12가지 한약재의 비중을 조정하고 재료사용 시기를 조절해 쓴맛은 줄이면서 산뜻한 음용감을 더했다. 

또한 패키지의 로고는 한자를 잘 쓰지 않는 젊은 세대를 겨냥하여 기존의 한자 대신에 한글 로고를 사용했다. 한글 서체 디자이너와 협업하여 현대적 감각에 중점을 둔 새로운 한글 로고를 개발해 가독성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또한 라벨에는 조선시대 실학서 지봉유설에 기록된 구기백세주 설화에 나오는 ‘백세주 이야기’를 그려내 소비자들의 흥미를 이끌어내고 있다.


◆ 하이트진로 ‘맥스’, 크림 거품 컨셉과 장인정신 담은 새 패키지 공개


하이트진로의 ‘맥스’는 올몰트 맥주인 맥스의 장인정신을 전달하고 부드러운 크림 거품 컨셉을 강화하기 위해 패키지 디자인을 새롭게 했다. 그 동안 ‘부드러운 크림 거품’의 완성도 향상에 집중해 온 하이트진로는 이번 패키지 리뉴얼을 통해 제조 노하우와 장인정신을 소비자들에게 직관적으로 전달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번에는 기존 크림 거품 컨셉에 국내 최초 올몰트 맥주라는 전통성과 15년간 올몰트 맥주만 연구한 장인정신을 전달하는데 초점을 맞추었다. 직관적 전달을 위해 맥스를 생산하는 장인의 모습을 형상화한 심볼을 개발해 적용했다. 

또한 부드럽고 크리미한 거품의 완성도를 시각적으로 즐길 수 있도록 크림 거품이 잔 위로 풍부하게 넘쳐흐르는 디자인의 '시즐감'을 강조했다. 글자체 역시 크림 거품의 특징을 반영해 부드럽고 감각적인 서체로 변경하고 세련된 느낌을 더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