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커피베이, 환경부와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자발적 협약’ 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대표 카페 프랜차이즈 커피베이는 환경부와 ‘다회용컵 사용 확산 등 1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11월26일에 진행된 협약은 커피베이, 스타벅스, 투썸플레이스 등 15개 커피전문점, 맥도날드, 버거킹 등 4개 패스트푸드점, 환경부, 시민단체 자원순환사회연대가 참여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고려해 서면으로 진행됐다.

개인컵과 다회용컵 사용 활성화, 플라스틱 빨대 사용 줄이기 등을 통해 1회용품 사용량을 선제적으로 감축, 자원 절약 및 환경 보호라는 협약 취지에 공감해 참여를 결정한 커피베이는 코로나19를 고려하여 고객들의 안전을 최우선시하면서, 직영점을 시작으로 전 가맹점에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커피베이가 환경부와 다회용컵 사용 확산등 1회용품 줄이기 협약을 체결했다. (커피베이 제공)

현재 커피베이 직영점에서는 빨대를 상시 배치하지 않고, 고객 요청 시 제공하고 있으며, 코로나19가 완화된 후에는 기존에 진행했던 ‘다회용컵 사용 권장 캠페인’을 재개하는 것은 물론, 친환경 포장용품 사용 비율 또한 높일 계획이다.

한편, 커피베이는 작년 창립 10주년을 맞아 ‘지구를 살리는 친환경 브랜드’를 목표로 ‘고, 그린(Go, Green)’ 캠페인을 진행했다. ‘노! 플라스틱’을 선언하고 직영점에서 친환경 생분해 플라스틱 컵과 빨대를 도입했으며, 커피베이 본사 직원들도 일회용 컵 대신 1인 1텀블러 사용하며 환경보호에 앞장서고 있다.

카페창업 전문 커피베이의 백진성 대표는 "무분별한 1회용품 사용으로 인한 자원 낭비를 줄이고 환경 보호에 앞장서기 위해 이번 협약에 참여하게 됐다."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매장에 적용할 수 있는 친환경 정책들을 적극 검토하고 환경 보호를 위해 노력하는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