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올 겨울 패션의 완성으로 떠오른 '이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패션업계에 등장한 키워드는 지속 가능, 친환경, 집콕족 등이다. /사진=엠퍼블릭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패션계에 지각변동을 일으켰다. 올해 코로나19로 패션업계에 등장한 키워드는 지속 가능, 친환경, 집콕족(집에서 머무는 것) 등이다.

기업은 지속 가능한 패션을 위해 환경을 덜 훼손시키는 방법을 찾고 친환경적인 소재를 직접 개발한다. 소비자들도 한 번 입고 버릴 옷이 아닌 오래 입을 옷을 찾으며 편안함을 추구하고 합리적인 소비를 한다. 코로나19 시대 등장한 키워드와 관련해 올겨울 어떤 스타일링을 하면 좋을까.



거위 털 뽑아 만든 구스다운 NO… 이건 어때?


지속 가능 패션을 이끈 혁신의 아이콘 올버즈가 선보인 어패럴 라인은 등장과 함께 업계의 큰 관심을 받았다. /사진=올버즈 제공

친환경을 넘은 필(必) 환경 시대, 패션기업의 화두는 지속 가능이다. 환경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고 친환경 브랜드와 아이템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지속 가능 패션을 이끈 혁신의 아이콘 '올버즈'가 선보인 어패럴 라인은 등장과 함께 업계의 큰 관심을 받았다. 올겨울 유행인 숏패딩 스타일에 깔끔한 화이트 컬러의 올버즈 대표 아이템인 울 러너는 심플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더불어 메리노 울과 피부 자극을 최소화하는 텐셀을 혼합해 착용감이 우수하다.

또 충전재는 구스, 인조 다운을 대신해 텐셀과 재활용된 폴리에스터 등 혁신적이고 효과적인 대체재를 활용해 기존 아우터와 차별화를 지닌다.

점퍼는 올버즈의 시그니처 소재인 뉴질랜드산 프리미엄 ZQ 인증 메리노 울이 사용됐고 촘촘한 짜임으로 캐시미어처럼 부드러운 착용감과 우수한 보온성을 자랑한다.

심플한 스타일을 완성하기에 데님만한 아이템이 없다. 거기에 지속 가능한 소재까지 사용했다면 금상첨화다. 글로벌 패션 브랜드 '앤아더스토리즈'가 선보인 지속 가능한 데님 컬렉션 중 매력적인 워싱과 부담스럽지 않은 핏의 키퍼 컷 진을 매치해보면 올 겨울 남부럽지 않은 핏을 선보일 수 있다.

이 제품은 유기농 면과 재활용 면 소재로 제작됐고 지퍼 부분은 폐페트병에서 추출한 재활용 폴리에스터로 만들어졌다. 도금 공정을 거치지 않은 버튼과 지퍼를 활용했으며 재봉실은 재활용 폴리에스터로 만들었다.



아우터 가격 '헉'… 리버시블로 돈 아끼자


디자이너 브랜드 아치 더(Arch the)의 리버서블 무스탕 재킷은 겉감과 안감의 상반된 컬러 배색이 돋보이는 디자인으로 미니멀한 디테일이 특징이다. /사진=아치 더 제공

겨울 아우터 가격은 최저 10만원에서 80만원대까지 올라간다. 명품 아우터의 경우 200만원대를 훨씬 넘긴다. 이처럼 아우터 가격이 만만치 않은 겨울에는 한 가지로 두 가지 느낌을 낼 수 있는 리버시블 아이템이 유용하다.

디자이너 브랜드 '아치 더'(Arch the)의 리버서블 무스탕 재킷은 겉감과 안감의 상반된 컬러 배색이 돋보이는 디자인으로 미니멀한 디테일이 특징이다. 무스탕의 특성상 무게감이 있지만 부드러운 소재를 사용해 한층 편안한 착용감과 우수한 보온성을 자랑한다.

아치 더 리버서블 무스탕에 클래식한 데님 팬츠로 캐주얼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앤아더스토리즈 플레어 하이 웨이스트 진은 신축성이 좋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고 하이웨이스트플레어 디자인에 빈티지한 그레이 컬러가 돋보여 트렌디하게 스타일링하기 좋다.

여기에 가방은 클래식한 블랙 컬러에 적당한 사이즈의 숄더백을 매치해 세련된 느낌으로 연출할 수 있다. '투미'(TUMI)의 보야져 마르씨 크로스바디는 클래식한 블랙 레더 소재로 내부의 섬세한 디테일과 가죽이 잘 어우러져 고급스러운 룩을 완성한다. 숄더 스트랩은 탈부착이 가능해 의상에 따라 클러치로도 활용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부츠는 전체적으로 모던한 디자인이 좋다. '솔트앤초콜릿'(Salt & Chocolate) 앵클부츠는 전체적으로 깔끔한 스타일에 더해진 하운드투스 체크 패턴이 포인트다. 겨울에 자주 신게 되는 앵클 부츠는 신고 벗기에 편하도록 안쪽에 지퍼가 있으며 4.5㎝의 적당한 굽 높이로 다리가 길어 보이는 장점이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