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메가커피, 올해 최다 매장 개설…1200호점 눈앞

2년 연속 400여개 신규 가맹점 개설, 성장률 100% 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가커피가 코로나 사태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신규 가맹점을 늘려 나가면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커피 프랜차이즈 시장에서 가장 많은 수의 매장을 열어 화제다.

2020년 11월 4월 기준으로 ‘메가커피’는 올 한해 349개 점포를 열었고 연말까지 합하면 400개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지난해 역시 400개점을 새롭게 개설한 ‘메가커피’는 신규 가맹점 개설 성장률 100%에 달한다. 2년 연속 400개점을 새롭게 열었다는 점은 국내 커피 프랜차이즈 시장에서 가장 빠르게 점포를 확대해 나가고 있음을 의미한다.

‘메가커피’는 2016년 본격적으로 가맹사업을 시작하여 2016년 41호점, 2017년 187호점, 2018년 405호점, 2019년 805호점, 2020년 11월 12일 기준 1161점을 오픈을 확장했고 올 연말에는 1200호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메가커피 내부 (사진=강동완 기자)

빠른 성장 요인은 좋은 품질의 제품, 저렴한 가격, 메가 커피만의 차별화된 다양한 음료 및 메뉴, 가맹점과의 상생정책을 들 수 있다.

무엇보다 코로나 기간에도 점포수가 꾸준히 늘어난 것은 브랜드 인지도 상승으로 인한 탄탄한 단골층 확보와 함께 사업 안정성을 증명한 셈이다.

장기화되고 있는 불황과 코로나로 업계가 힘들어지고 있는 가운데 예비 창업자들이 창업비용이 합리적인 브랜드를 선호하면서 5천만 원 안팎으로 오픈이 가능한 브랜드를 찾은 것 또한 메가커피의 신규 점포 수가 늘어난 이유로 작용하고 있다.

또 다른 이유는 ‘메가커피’가 언제 어디서든 자유롭게 마실 수 있는 테이크아웃 전문 브랜드라는 점이다. 코로나로 매장 내 착석이 어려워진 가운데, 소비자들이 테이크아웃으로 커피를 편하게 먹을 수 있는 브랜드로 몰리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저렴한 가격대는 성장의 주요요인으로 꼽히고 있다.  ‘메가커피’는 100% 프리미엄 아라비카 원두를 사용한 깊고 풍부한 맛의 아메리카노 가격을 4000원대에서 1000원대까지 끌어내려 하루에 2~3잔씩 마시는 커피애호가들을 타깃으로 고정 고객을 확보했다.

저렴한 음료와 함께 퐁크러쉬, 유니콘 프라페 등 트렌드를 반영한 가성비 좋은 메뉴를 갖추고 있는 점도 ‘메가커피’ 돌풍에 한몫하고 있다.

이 외에도 ‘메가커피’는 메가커피 전용 앱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신메뉴 이름 맞추기’ ‘퍼즐 퀴즈 이벤트’ ‘럭키박스 이벤트’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 고객에게 재미를 주는 동시에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한편, ‘메가커피’는 소비자 브랜드 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 소비자 포럼이 주관한 ‘올해의 브랜드 대상’ 카페 프랜차이즈 부분에서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으며, 커피전문점 브랜드평판 2020년 10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스타벅스와 투썸플레이스에 이어 3위에 올라 그 인기를 입증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