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디자인오 ,직접 색칠하고 입어볼 수 있는 '드레스색칠키트' 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디자인오 '드레스색칠키트'/사진=디자인오
어린 시절 밑그림 된 공책에 색칠만 했던 방식에서 멈추지 않고 직접 입을 수 있게 한 업체가 주목을 받고 있다.

2008년 창업한 광주지역 산업디자인 전문회사 '디자인오(DESIGN-O)'가 그 주인공이다.

디자인오가 출시한 드레스색칠키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대부분의 시간을 집에서만 보내야 하는 엄마와 아이들을 위해 기획된 제품으로 직접 색칠하고 실제 사이즈의 옷처럼 입어보며 역할놀이까지 할 수 있는 제품이다.

드레스색칠키트는 아이들과 엄마들, 어린이집, 미술학원, 아동심리상담 교사들의 교육프로그램으로도 활용이 가능한 제품으로 어린이들 소근육발달, 눈과 손의 협응력 향상에도 도움이 되는 상품이다.

색칠 뿐 아니라 여러매체(색종이, 스티커, 색모래, 물감 등)를 통해 명칭도 알고, 촉감도 익힐 수 있어 아이들에게 유익한 제품이기도 하다.

디자인오 '드레스색칠키트'/사진=디자인오
현재는 여자아이들이 좋아하는 드레스 3종 구성이지만 디자인오는 남자아이 버전과 한복체험, 직업체험(소방관, 간호사, 경찰관, 야구복 등)으로 역할놀이도 할 수 있게끔 디자인을 개발 중에 있다.

아이들이 직접 만지고 입어보기까지 하다 보니 당연히 안전성분 검사는 물론 KC안전확인 인증 상품 검증까지 받았다.

제품이 탄생하게 된 배경에는 두 아이의 엄마이기도 한 오연화 디자인오 대표가 수개월동안 어린이집을 가지 못한 자신의 딸을 위해 노력한 결과물이기도 하다.

한참 공주놀이에 빠진 딸아이가 무엇을 좋아하는지 가장 잘 알기 때문에 엄마의 마음으로 제품을 개발하는데 힘썼다는게 오 대표의 설명이다.

오연화 대표는 "육아에 지친 엄마들과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아이들에게 좋은 제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