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뒷광고 주의보’ 유통업계, 가짜 잡는 AI가 뜬다!

이커머스 시장의 확대와 함께 ‘구매 후기’에 대한 소비자 및 판매자 의존성↑‘뒷광고’ 악용 사례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커머스 시장의 확대와 함께 온라인 쇼핑이 일상화되면서 ‘뒷광고’, ‘거짓 후기’ 논란으로 유통업계가 몸살을 앓고 있다. 상품평, 구매 후기 등이 제품 소비 여부를 결정하는 중요한 척도로 인식되면서 소비자와 판매자의 의존도가 높아지자, 이를 악용하는 사례들이 많아지게 된 것.

그야말로 ‘가짜와의 전쟁’을 치르고 있는 유통업계에서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책으로 주목받고 있는 것이 바로 인공지능(AI)이다. 실구매자들을 대상으로 한 동영상 리뷰 서비스, 유해성이 있는 후기를 걸러주는 시스템, 위조 상품을 찾아주는 서비스 등 다양한 AI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들을 도입하며 리뷰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 “실구매자 리뷰만 받는다”… 인덴트코퍼레이션, AI 기반 동영상 리뷰 플랫폼 ‘브이리뷰’



가짜 후기와 뒷광고가 성행하는 이커머스 시장에서 실구매자의 후기는 소비자와의 신뢰를 쌓고 구매로 이어지는 중요한 요소로 작용한다. 인덴트코퍼레이션은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AI) 챗봇 기술을 활용해 실제 제품 구매자만 리뷰를 작성할 수 있도록 하는 동영상 리뷰 플랫폼 ‘브이리뷰’로 온라인 유통 시장을 사로잡았다.
‘가짜와의 전쟁’을 치르고 있는 유통업계에서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책으로 주목받고 있는 것이 바로 인공지능(AI)이다. (인덴트코퍼레이션 제공)

소비자가 브이리뷰 위젯을 도입한 쇼핑몰에서 물건을 구매하면, AI 챗봇이 해당 고객에게 채팅을 건네 동영상 리뷰를 받는다. 수집된 영상 리뷰는 쇼핑몰에 자동 게시돼 다른 소비자들의 구매 판단을 돕는 일에 활용되며, 모든 업로드 과정은 별도의 사이트 이동 없이 브이리뷰 챗봇 내에서 완료된다.

브이리뷰가 AI 챗봇을 통해 수집한 모든 동영상 리뷰는 100% 실제 물건을 구매한 소비자만을 대상으로 하고 있어, 뒷광고나 거짓 후기에 노출되는 위험을 줄일 수 있는 효과적인 솔루션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쇼핑몰과 소비자간 탄탄한 신뢰도를 구축해주는 동영상 후기 플랫폼으로 입소문을 탄 브이리뷰는 현재 1600개 이상의 온라인 쇼핑몰에 도입됐으며, 브이리뷰 AI챗봇 경험자 또한 지난달 말 기준 500만 명을 돌파했다. 또한, 서비스 런칭 1년 반 만에 브이리뷰 위젯을 통한 ‘구매 후기 동영상’ 누적 노출 수는 무려 3억 건을 달성하는 등 폭발적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어 주목된다.

인덴트코퍼레이션의 윤태석 대표는 “브이리뷰는 소비자들에게는 신뢰할 수 있는 생생한 리뷰를 제공하고, 기업에게는 매출 증진 효과를 높여주고 있어 플랫폼에 대한 수요가 점차 커지고 있는 추세다”라며 “가짜후기를 막기 위해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소비자 실구매 인증 특허 기술을 더욱 고도화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신뢰할 수 있는 이커머스 시장 조성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 “온라인 쇼핑몰도 AI로 거짓후기 잡는다”… 11번가·G마켓·옥션 자체 AI 시스템



국내의 많은 소비자가 이용하고 있는 온라인 쇼핑몰도 자체적으로 AI 기술을 활용해 가짜 후기 색출 작업에 나섰다. G마켓과 옥션을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는 상품과 관련 없는 이미지, 의미가 불명확한 텍스트 등으로 구성된 후기를 걸러내는 시스템을 도입했다.

각종 특수 문자와 의미를 알 수 없는 텍스트로 채워진 내용은 다른 고객에게 노출되기 전에 인공지능에 의해 삭제된다. 또한 음란물, 명예훼손, 저작권 침해 등을 야기하는 불법적 내용도 차단하며 깨끗한 후기 시장을 구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11번가는 동영상 리뷰를 통한 소비자와의 신뢰 강화의 일환으로 AI 기반의 동영상 구매 후기 서비스 ‘꾹꾹’을 운영하고 있다. AI 로봇 엔진을 제작해 동어 반복 등 유해 텍스트를 걸러내고, 영상을 프레임으로 나눠 특정 색상이나 형태를 추출하여 음란성 및 유해성을 판단한다. 뿐만 아니라, AI 모니터링 시스템을 적용해 24시간 내내 유해한 리뷰를 잡아내는 것이 특징이다.


◆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배달 앱 ‘요기요’ 통해 가짜 사진후기 잡아내는 AI 프로세스 선보여



‘가짜 리뷰’로 골머리를 앓는 곳은 배달 업체도 마찬가지다. 외식업계 내 배달 시장이 커지자 음식 후기와 리뷰가 주문 여부에 큰 영향을 끼치며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국내 배달 애플리케이션 '요기요'와 '배달통'을 운영하는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는 AI로 가짜 리뷰를 거르는 시스템을 도입했다.

요기요는 주문자가 사진후기를 남기면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포인트를 보상으로 지급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일부 이용자가 혜택만을 누리고자 본인이 주문한 음식과 관련 없는 허위 사진을 첨부하는 등의 악용 사례를 방지하기 위한 AI 기술을 개발했다.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가 선보인 기술은 딥러닝 기반의 포토리뷰 자동분류 AI 프로세스다. 이 시스템은 단순히 사물을 인식하는 것을 뛰어넘어 허위 사진후기를 잡아내는 정확도가 96%에 달할 만큼 데이터 인식수준이 고도화된 모델로, 소비자에게 신뢰할 수 있는 리뷰만 노출시키는 것이 특징이다.


◆ 마크비전, 글로벌 이커머스 사이트서 ‘위조 상품’ 신고, 삭제까지 한번에…브랜드 IP 보호 나선다



유통 업계의 ‘가짜와의 전쟁’은 거짓 후기와 뒷광고에서 그치지 않는다. 한류 열풍을 타고 해외 시장에 진출한 국내 기업 및 브랜드의 제품을 무분별하게 베낀 상품, 일명 ‘짝퉁’이라고 불리는 위조상품 문제 역시 유통업계에서 심각한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브랜드 IP 보호 솔루션 기업 마크비전은 국내 최초로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활용해 지식재산권(IP) 침해 여부 판단부터 위조상품 게시물 관리, 신고, 삭제 과정까지 한 번에 처리해주는 자동화 서비스를 선보이며 건강한 국내 이커머스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마크비전이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알고리즘은 수백만 건 이상의 '이미지'와 '텍스트' 데이터를 바탕으로 트레이닝 되었다. 딥러닝 이미지 인식기술을 통해 이커머스에서 판매되고 있는 수백만 개의 상품 중 외관상 유사한 제품을 빠르게 찾아낼 수 있으며, 상품설명, 가격, 구매 리뷰 등의 데이터를 머신러닝으로 분석하여 더욱 정확하게 위조상품을 적발 및 제거할 수 있다.

마크비전은 현재 타오바오, 티몰, 알리익스프레스, 이베이, 아마존, 쇼피 등 국내외 이커머스 사이트에서 유통되는 제품들의 지식재산권 침해 여부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해준다. 기업 담당자는 AI가 수집한 위조상품 리스트를 최종적으로 확인 후 클릭 한 번이면, 쉽고 빠르게 각 사이트에 신고할 수 있다. 

실제로, 한 글로벌 뷰티 브랜드는 기존에 자체인력으로 월 300개 정도의 위조상품을 찾아냈었는데, 마크비전 플랫폼 이용 후 한달만에 3천개 정도를 신고한 바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