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강희석 이마트 대표, 쓱 대표도 맡는다… 이마트 정기 임원인사 단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희석 이마트 대표/사진=이마트
신세계그룹이 이마트부문에 대한 2021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경영 환경 극복과 경영 성과 창출에 초점을 맞추고, 전문성 강화 및 우수 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하는 한편 온라인 역량 강화 및 온오프 시너지 창출과 조직 효율 제고 및 신성장 기반 구축에 중점을 뒀다는 게 신세계 측 설명. 또 전체적으로 임원수를 축소하면서, 젊고 실력있는 인재를 과감히 기용해 미래 준비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고 덧붙였다. 



변화·혁신, 미래준비, 성장기반 구축



강희석 이마트 대표는 SSG.COM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이에 따라 강 대표는 이마트와 SSG.COM 대표이사를 겸직하게 된다. 온라인과 오프라인 통합적 사고와 시너지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마트에브리데이 대표이사에는 김성영 이마트24 대표이사가, 이마트24 대표이사에는 김장욱 신세계I&C 대표이사를 각각 이름을 올렸다.

공석이 된 신세계푸드와 신세계I&C 대표이사 인사는 내부 승진으로 마무리됐다. 신세계푸드 대표이사에는 송현석 신세계푸드 마케팅담당 상무가, 신세계I&C 대표이사에는 IT사업부장 손정현 신세계I&C 전무가 선임됐다. 신세계건설 레저부문 대표이사에는 전략실 지원총괄 이주희 부사장보가 올랐다.

이 밖에 이마트 노재악 부사장보와 형태준 부사장보는 부사장으로, 곽정우 상무는 전무로 각각 승진했다. 신세계그룹은 전문성 강화, 미래 성장 기반 구축, 조직 시너지 제고를 위해 각 사별 조직 개편도 단행했다.

이마트는 이번 조직 개편을 통해 전문성 강화 및 조직문화 선진화를 추진한다. MSV담당을 신설하고, 현재 4담당 체제인 판매담당을 5담당 체제로 확대하는 한편 Metro담당 신설을 통해 영업 전문성을 강화했다. 또 조직 문화 본부를 신설해 미래지향적 조직문화 구축 기반을 마련했다.

SSG.COM은 온라인 사업의 본격적인 성장을 위해 그로서리사업본부, 신사업본부, DATA/INFRA본부, 지원본부 등으로 조직 체계 전반을 재구축했다. 신세계푸드는 제조서비스부문과 매입유통부문 부문 대표 체제를 단일 대표 체제로 재편하는 한편, 조직 전반의 효율과 시너지를 제고토록 했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전략기획 및 상품개발 조직을 신설해 신사업 추진 및 상품경쟁력을 강화했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어려운 경영 환경을 타개하고 그룹의 미래 준비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최적임자를 엄선하여 인사를 시행했다”며, “앞으로도 철저히 능력과 성과주의에 기반한 인사를 계속 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신세계그룹의 백화점부문에 대한 정기인사는 예년과 같이 12월초에 시행할 예정이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