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정용진 "어쩌라고"… 마스크 미착용 논란 입 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은 6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마스크 미착용 논란에 대한 해명글을 올리고 당시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인스타그램 캡처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다는 논란에 해명했다.

정 부회장은 6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사진 찍으시는 분이 벗으라는데 어쩌라고. 하여튼 현장 와보지도 않고"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중 한 사진은 정 부회장이 마스크를 벗고 현장에서 촬영하는 모습이었다.

정 부회장은 지난 5일 주요 임원들과 스타필드 안성을 방문해 현장 경영에 나섰다.

신세계 측은 이날 정 부회장이 현장을 둘러보는 내내 마스크를 착용했지만 사진 촬영 당시 사진기사의 요청에 따라 마스크를 잠시 벗었다고 전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