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임대료 무상·세제감면…서울시 바이오기업 전방위 육성

서울 바이오 산학렵력센터 입주기업 17개사 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뉴스1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서울시는 오는 11월 개관하는 '서울 바이오 산학협력센터' 입주기업 17개사를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모집 대상은 의약, 의료기기, 디지털헬스케어 등 바이오·의료 분야의 우수 아이디어·기술을 가진 10년 미만(2010년 9월28일 이후 설립)의 창업기업이나 기업부설 연구소다. 경희대학교, 경희의료원과의 협력이 가능해야 한다. 서울 바이오 산학협력센터는 경희대학교 옛 이과대학 건물 5~7층에 조성된다.

입주 기업은 선발 과정부터 지원 자격을 강화하고, 우수기업 가산점제를 도입해 초기 단계를 벗어난 기업의 빠른 성장(Scale-up)에 집중한다.

최종 선발되면 최대 4년간 독립형 사무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17개의 사무공간은 기업 전용 실험실을 겸비해 기업 상황에 맞게 활용할 수 있다. 입주 기간은 기본 2년이지만, 연장을 희망하는 기업은 매년 평가를 통해 최대 4년까지 입주할 수 있다.

이번 입주기업은 서울시 최초의 홍릉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에 따른 세금과 부담금 감면, 신기술 실증규제 특례 등의 혜택도 받는다.

홍릉 일대의 다양한 인프라와 공용실험장비도 사용할 수 있다. 경희대 임상의학연구소, 의료기기임상센터 등 경희대 내의 임상지원 인프라를 비롯해 서울바이오허브와 서울바이오 혁신커뮤니티센터의 편의시설, 공용연구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모집 기간은 28일부터 10월18일까지다. 신청 방법은 서울바이오허브 홈페이지에서 신청서와 사업계획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입주기업 선정절차는 서류심사, 멘토평가, 발표심사 순으로 진행된다. 최종 종합평점 70점 이상, 고득점 순으로 선발한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서울바이오 산학협력센터를 유망 바이오 기업들이 연구와 사업화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으로 조성해 데스벨리(창업 3~7년차에서 겪는 경영난)를 빠르게 극복하고 다음 도약을 준비하는 핵심 거점으로 만들 것"이라며 "향후에도 홍릉 일대에 유휴 부지를 확보하고 리모델링해 늘어나는 기업 수요에 신속히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