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맛과 간편함 동시에"… 올 해 추석 음식은 '가정간편식' 으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마트에서 요리하다 가정간편식을 고르는 모습 참고사진/사진=롯데쇼핑
명절을 앞두고 가정간편식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롯데마트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 점에서 추석 당일인 10월1일까지 ‘요리하다’ 가정간편식을 비롯한 다양한 간편식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마트가 명절을 앞두고 가정간편식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코로나19로 인해 고향에 내려가지 않기 때문에 명절 음식도 간편하게 준비하려는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고 분석했기 때문이다. 실제로 9월 14일부터 20일까지 일주일 동안 동그랑땡과 고기깻잎전 등을 포함한 명절 관련 가정간편식 매출이 2주 전(8월31일~9월6일) 대비 110.9% 신장했다.

또한 1인 가구가 늘어나며 간편함을 추구하는 트렌드가 자리 잡아 즉석밥과 즉석요리 등이 보편화 됐기 때문이다. 2020년 설날과 2019년 추석의 D-DAY(명절 당일)부터 D-7일(명절 일주일 전)까지의 가정간편식 매출 역시 지속적으로 늘어났다.

이처럼 명절 기간 동안 가정간편식 매출이 증가하는 것은 명절 음식 준비에 있어서도 간편함을 추구하는 트렌드가 영향을 미쳤으며, 명절 이후에는 간단하게 식사 거리를 준비하고자 하는 고객이 늘기 때문이다.

특히 올해의 경우 코로나19로 인해 고향에 내려가지 않고 명절 음식도 간단하게 준비하려는 움직임이 가정간편식 수요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롯데마트는 10월1일까지 전국 모든 점포에서 ‘요리하다 동태전(300g)’과 ‘요리하다 동그랑땡(425g*2)’을 기존 판매가 대비 각 1000원 할인된 4980원과 5980원에, ‘요리하다 남도떡갈비(375g)’를 기존 판매가에서 500원 할인된 4780원에 판매한다.

명절 이후에 먹기 좋은 가정간편식도 준비해 ‘씨제이 상온 국/탕/찌개 9종(상품별 상이)’을 각 3480원에 판매하며, 2개 이상 구입하면 15%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오뚜기 컵밥(상품별 상이)’도 2480원부터 2980원까지 판매하며 3개 이상 구입하면 20% 할인 받을 수 있다.

이상진 롯데마트 마케팅부문장은 “명절 기간 동안 가정간편식을 구입하고자 하는 고객 수요가 늘어나는 점을 고려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늘어나는 고객 수요를 고려해 보다 다양한 가정간편식을 지속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