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뉴노멀 시대, 오프라인 관행 깨고 ‘골목식당 디지털화’ 이끄는 아이템 인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계 경제의 흐름인 뉴노멀(New Normal)의 핵심 키워드는 바로 ‘디지털화’다. 예상치 못하게 등장한 코로나19는 모든 산업의 디지털화를 빠르게 당겨왔다.

이 같은 흐름은 골목식당 상권까지 파고들었다. 오랫동안 오프라인을 기반으로 운영되던 집 근처, 사무실 근처의 수많은 식당들도 관행의 틀을 깨고 시대 변화에 따라 디지털화에 적응하는 중이다.

식당 운영에 필요한 명세표 관리부터 기업 식권 관리, 손님 예약 관리까지 가게 운영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들이 IT서비스의 손길을 타고 첨단화 되고 있다. 골목식당의 디지털화를 이끄는 대표적인 IT 스타트업으로 스포카, 벤디스, 테이블매니저 등이 있다.


◆ 복잡한 명세표 관리 한 번에 끝! 업계 최초 식자재 비용 관리 앱 스포카 ‘도도 카트’


매장 활성화 솔루션 도도 포인트를 운영 중인 스포카(공동대표 손성훈, 최재승)는 최근 식당 사장님들을 위한 업계 최초의 식자재 비용관리 앱을 출시했다. ‘도도 카트’는 누구나 복잡한 식자재 비용관리를 모바일로 간편하게 할 수 있는 서비스다.


도도 카트는 매장의 식자재 구매 명세서 내역 등록은 물론, 이를 기반으로 사용 분석까지 한 번에 제공하는 서비스로, 지금까지 요식업 종사자들이 겪어 온 구멍난 식자재비 관리를 스마트하게 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으로 기대된다. 

요식업 운영자가 식자재 명세서를 등록만 하면, 거래처와 주요 품목의 변화를 매월 리포트로 비교 분석해 알려주고, 복잡한 비용 검토와 결제 일정 관리도 대신해 주는 방식이다. 정리할 명세표가 많을 경우 영수증 수거와 정리 업무를 도도 카트가 무상으로 지원해 줘 매장 점주들은 믿고 맡기기만 하면 된다.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매장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도도 카트를 검색해 설치 및 이용 가능하다. 스포카는 이 밖에도 앞으로 식자재 시장의 첨단화를 위한 다채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단계적으로 추가해 나가며 시장 혁신을 이뤄 나갈 계획이다.


◆ 모바일 식권 시장 개척자 벤디스 ‘식권대장’


모바일 식권 시장 개척자로 불리는 곳이 바로 ‘식권대장’을 운영하는 벤디스(대표 조정호)다. 벤디스는 창업 초창기에는 간단한 결제 기능만 담았지만 기업의 요구를 반영해 다양한 기능을 추가하고 있다. 

여러 명이 식사할 때 포인트를 몰아 단체로 사용하는 ‘함께결제’, 사비를 추가해 회사 지원액보다 비싼 메뉴를 시킬 수 있는 ‘통합포인트’, 직급에 따라 상한선을 달리하는 ‘차등지급’ 등이 있다.

벤디스 배달 서비스 ‘예약배달식사’는 출시 8개월 만에 거래액이 103.3% 증가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점심시간을 안전하게 운영하려는 기업과 예약배달식사 서비스 입점을 원하는 식품 브랜드 문의가 늘어 연말까지 200% 이상 추가 성장이 기대된다. 

예약배달식사 서비스를 이용하면 식권대장 앱을 통해 오전에 음식을 주문하고 점심시간에 맞춰 사무실로 배달받을 수 있다. 점심시간마다 붐비는 식당을 방문하지 않고 사무실에서 개별적으로 식사를 할 수 있게 되면서 연초부터 이어지고 있는 코로나19 시국에 최적화된 기업 식사 서비스로 주목받고 있다.


◆ 식당 예약을 IT로 손쉽게 관리 가능한 ‘테이블매니저’


​테이블매니저(대표 최훈민)는 식당 예약 및 고객관리 솔루션 ‘테이블매니저’를 운영하는 스타트업이다. 카카오톡에서 실시간 식당 예약과 취소가 가능한 유일한 솔루션으로 화제가 됐다.

​매장에서 테이블매니저를 활용하면 카카오톡 실시간 예약을 포함해 네이버 예약, 전화 예약, BC카드, 삼성카드 등 여러 채널의 예약 통합 관리가 가능하다. 통합 관리를 통해 오버부킹을 방지할 수 있으며, 언제든 예약을 받을 수 있어 예약률 상승을 기대할 수 있다. 

나아가 머신러닝을 통한 고객의 과거 예약 내역 확인으로 고객별 맞춤 관리를 할 수 있어, 예약부도율(노쇼)을 낮추고 VIP 고객에 적합한 응대가 가능하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