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가맹점 지원에 지역 사회 공헌까지…프랜차이즈 브랜드 새로운 상생 롤모델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 19 확산세로 매장 운영 및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이 증가하면서, 이들을 돕기 위해 외식유통업계가 적극 발벗고 나서고 있다. 이 가운데 가맹점 지원을 통한 지역 사회 공헌, 매장 매출 증대를 위한 실질적인 지원책은 코로나시대 새로운 상생 롤모델로 떠오르며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상생으로 주목을 받은 대표적인 사례는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를 운영하는 해마로푸드서비스다. 해마로푸드서비스는 가맹점주와의 상생을 최우선으로 하는 본사의 경영 방침을 반영해, 코로나 19 장기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주들의 생계를 돕기 위해 총 20억원 규모의 긴급 지원에 나섰다. 

지원 대상은 ‘확진자 다수 발생으로 인한 외출 및 외식 위축’, ‘전국 초ㆍ중ㆍ고등학교 개학 및 전국 대학교 개강 연기’ 등 코로나 19 특수 상황으로 매장 매출이 급감하여 생계 유지가 어려워진 가맹점 약 200개 매장으로,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약 3개월 간 지원한다.

이번 지원은 해당 가맹점을 돕는 한편,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와 고통을 분담한다는 차원에서 그 의미가 깊다. 지원은 대상 매장의 제품을 본사가 직접 매입하여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 단체, 기관 등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맘스터치는 코로나 19가 확산되던 초기부터 전국 가맹점을 대상으로 본사 차원의 실질적 지원을 진행해왔다. 특히 올해 초 대구 경북 지역 가맹점을 대상으로 할인 프로모션과 제품 지원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확진자 동선으로 피해를 입은 가맹점을 위한 지원책을 마련하여, 가맹점주들의 호응을 얻었다.


웰빙 한식 프랜차이즈 죽이야기는 브랜드 리뉴얼을 도입하는 기존 가맹점에 일정 자금을 지원한다. 죽이야기는 올해 외부 디자인 변경과 솥죽 레시피 도입 등 브랜드 리뉴얼을 했다. 신규 오픈 가맹점의 경우 새로 변경된 외부 디자인과 솥죽 레시피가 자동 적용되지만, 기존 가맹점은 점주의 자율적인 선택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다.

신규 점주들 사이에서 솥죽과 솥밥 맛이 한층 좋아졌고 조리 과정이 편하며 부상도 없다는 호평이 나오면서 기존 점주들의 리뉴얼 수요가 늘어나는 상황이다. 특히 솥죽, 솥밥 설비를 도입한 기존 가맹점들은 매출이 2019년 평균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죽이야기가 기존 점주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대부분이 브랜드 리뉴얼 도입을 희망하고 있지만, 자금 면에서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죽이야기는 상생 경영 차원에서 기존 가맹점의 브랜드 리뉴얼 도입 관련 자금을 지원하기로 했으며, 외부 디자인 변경과 솥죽, 솥밥 설비 도입에 든 자금의 60%까지 현금 지원으로 이뤄진다.

이외에도 편의점 업계는 코로나19로부터 가맹점주와 스태프, 고객의 안전 지키기에 앞장서고 있다. GS25는 전국 1만 4000여 가맹점과 가맹점 영업을 지원하는 본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약 10만여장의 KF94 인증 마스크를 지급하며, CU와 세븐일레븐은 점포카운터에 비말 차단막을 설치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