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언택트 추석 트렌드… '프리미엄' 선물세트 '일찍' 보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인 소량 구매 고객 증가와 프리미엄 세트 판매 호조에 힘입어 이마트 선물세트 매출이 증가했다. /사진=이마트

추석이 2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올 추석 선물 트렌드는 ‘개인이 프리미엄 선물세트를 일찍 보낸다’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언택트 추석에 따라 개인 소량 구매 고객들이 일찍 선물세트를 구매, 부모님 댁으로 보내고 있는 것이다.

17일 이마트에 따르면 올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기간인 8월13일부터 지난 15일까지 이마트 전체 세트 매출이 개인 소량 구매 고객 증가와 프리미엄 세트 판매 호조에 힘입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6% 신장했다.



'랜선 추석'에 개인 소량 구매 늘었다 



올 추석에는 개인 소량 구매 고객들이 작년 보다 일찍 세트를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이 기간 이마트 전체 세트 매출 중 100만원 미만의 소량 구매 신장율이 작년 동기 대비 33% 증가했다.

전체 세트 비중에서 5개 이하 구매 비중도 지난해 74%에서 올해 82%로 크게 늘었다. 특히 1~2개 구매 고객 비중이 올해 77%로 지난해 대비 7%포인트 가량 상승했다. 이는 사전예약부터 개인 소량 구매 고객이 증가했음을 나타낸다.

아직 이마트 선물세트 본판매가 시작되기 전이지만 사전 예약부터 개인 소량 구매 고객들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따라 귀성객 감소가 가시화 되는 가운데 고객들이 일찍부터 선물세트를 구매, 배송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러한 추세대로라면 귀성객이 줄어들수록 향후 개인 소량 구매 판매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올해개인 소량 구매 고객이 직접 대면 대신, 택배로 선물을 보내는 빈도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실제로 한국철도공사(코레일)에 따르면 경부선 등 9개 노선 추석 승차권 예매량은 총 50만석 중 26만3000석으로 작년(47만명) 대비 5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고급 한우·황제 굴비… 프리미엄 강세 



개인 소량 구매 고객 증가와 함께 프리미엄 세트 판매도 크게 늘어났다. 이는 직접 찾아 뵙지 못하는 대신 고가의 선물을 보내드리려는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언택트 추석으로 귀성여비가 줄어든 만큼 그 비용이 선물세트에 반영되는 것으로도 해석될 수 있다.

이마트가 올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기간 동안 10만원 이상 선물세트 매출이 지난해 대비 33.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 중에서 20만원 이상의 프리미엄 선물세트 매출은 41.9% 신장하며 프리미엄 세트의 강세를 입증했다.

이마트는 프리미엄 세트가 강세임을 사전에 인지, 올 추석 프리미엄 선물세트를 강화했다. 대표적으로 횡성 1++등급 한우 중 마블링 수치 8 이상의 최고급 부위만 선별한 ‘피코크 횡성축협한우 1++등급 구이 세트 1, 2호’를 행사카드로 구매 시 10% 할인한 585,000원에 판매한다.

300g이상의 국산 굴비로 구성한 ‘피코크 황제굴비’를 행사카드로 구매 시 5%할인한 52만2500원에 선보인다. 젊은층의 수요를 겨냥해 제작한 ‘피코크 메로구이 세트’(메로 2kg, 통흑후추 20g, 파슬리파우더 5g 구성) 역시 행사카드 구매 시 10% 할인한 22만5000원에 판매한다.

프리미엄 세트의 인기에 힘입어 이마트 축산 세트는 같은 기간 전년 대비 45.8% 신장했다. 수산 세트 역시 42.8% 매출이 증가했으며 20만원 이상 와인 선물세트 매출은 430%의 세 자릿수 매출신장률을 기록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전체적으로 선물세트 사전예약 매출이 순항 중인 가운데, 개인 소량 구매 고객의 프리미엄 선물세트 선호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다”며 “선물세트 본판매에서도 많은 고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양질의 선물세트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