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인터파크, 라이브 커머스 ‘인터파크TV’ 매주 화∙수∙목 주 3회로 확대 편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터파크, ‘인터파크TV 판매자 방송’으로 라이브 커머스 확대

인터파크가 자사 라이브 커머스 ‘인터파크TV’ 활동 강화로, 고객과의 접점 확대에 나선다. 지난 3월 첫 선을 보인 인터파크TV는 라이브 영상과 실시간 채팅을 통해 제품을 소개하고 판매하는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소비가 증가하면서 새로운 유통채널로 주목받고 있다.

인터파크TV는 실시간 쌍방향 소통으로 고객들의 궁금증을 즉각 해소시켜 주며, 방송 중에만 선보이는 특별 프로모션이 있어 더욱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하반기 파일럿 방송을 시작한 뒤 꾸준히 시청자 수가 증가했으며, 정식 론칭 이후 평균 시청자수가 589% 이상 늘었다.

인터파크는 지난 9일 오전 11시부터 경기도 분당에 위치한 ‘사위식당 판교점’에서 낙곱새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낙곱새는 낙지, 곱창(대창), 새우를 넣고 자작하게 끓여먹는 부산식 볶음전골로, 최근 한 예능프로그램에 소개되면서 화제가 됐다. 

이에 인터파크는 라이브 커머스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늘어난 추세에 맞춰 9월부터는 주 2회(화∙목)에서 주 3회(화∙수∙목) 방송으로 확대 편성한다. 기존 전문 진행자 중심으로 선보여 온 라이브 방송 뿐 아니라 매주 수요일에는 입점 판매자가 직접 방송을 진행하는 ‘판매자 방송’ 서비스를 개시한 것.

인터파크TV 판매자 방송은 판매자가 원하는 장소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직접 라이브를 구성할 수 있다. 또 상품에 대한 전문성이 높은 판매자와 실시간 소통이 가능하고, 더욱 생생한 현장감을 전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인터파크는 방송이 익숙하지 않은 판매자들이 어려움 없이 라이브를 진행할 수 있도록 인터파크TV 전담팀이 현장을 방문해 기술적인 교육 및 장비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최훈기 인터파크 세일즈프로모션팀 팀장은 “인터파크TV 판매자 방송은 별도의 광고비 없이 판매자가 상품을 알리고, 실시간 반응을 알아볼 수 있어 소비자와의 접점을 찾는 판매자들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인터파크는 판매자 방송을 더욱 확대하고, 인터파크만의 강점을 살린 차별화된 콘텐츠로 라이브 커머스 경쟁력을 키워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