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코로나19로 희비교차… '뷰티·여행' 줄고 '건강식품·생활가전' 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홈쇼핑, 실내생활 관련 상품 판매 확대/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코로나19 재확산기 고객 수요 데이터를 분석해, 구매가 증가한 식품, 생활용품 등 실내생활과 관련한 상품 판매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롯데홈쇼핑이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급증한 시점(8/15)부터 현재(9/6)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간 대비 주얼리 40%, 이미용 13% 등 꾸미기 관련 용품 판매가 감소했다. 또한 외부활동 자제 분위기에 따라 여행상품 판매는 약 80%, 가방, 신발 등 패션잡화도 2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 확산 초기(3~5월)에 봄 나들이와 캠핑 등으로 높은 수요를 보였던 스포츠/레저 관련 용품 판매도 40% 감소했다. 반면, 재택근무 등 실내생활이 장기화되면서 청소기, 스타일러 등 생활가전 판매는 2배 증가했으며, 주방용품 판매도 95% 증가했다.

판매량 증가에 맞춰 건강기능식품 편성은 70%, 마스크, 손소독제 등 위생용품 편성은 4배 늘었다. 롯데홈쇼핑은 올해 가을 겨울 시즌 패션 신상품을 기획하며 아우터 비중을 예년보다 축소했으며, 이너웨어 편성을 46% 늘리는 등 실내복 판매 비중을 확대했다.

롯데홈쇼핑은 최근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실내생활 관련 상품 판매를 강화한다. 이달 10일 오후 9시 40분에는 대표 쿡&리빙 프로그램 ‘최유라쇼’에서 독일 프리미엄 비타민 ‘오쏘몰 이뮨’을 판매하는 등 면역력 증진을 위한 건강식품 편성을 40% 확대한다.

오는 13일 오후 4시10분에는 ‘에브리봇 무선청소기’, 15일 오후 3시 40분에는 ‘스마트카라 음식물처리기’ 등 쾌적한 실내 생활을 돕는 생활가전 판매도 확대한다. 또한 집에서 요리하는 ‘홈쿡’ 트렌드가 확산됨에 따라 9일 오후 5시40분에는 ‘김나운 더키친 떡갈비’, 10일 오후 6시40분에는 ‘최현석 안심 스테이크’ 등 다양한 가정간편식 상품도 선보인다. 이외에도 주방용품과 위생용품 등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소비 행태 변화를 반영해 ‘집콕’ 관련 상품 판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유형주 롯데홈쇼핑 상품본부장은 “코로나19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재확산됨에 따라 실내생활 관련 상품 수요가 다시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다각도로 분석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건강한 실내생활을 돕는 차별화된 상품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