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차별화된 고품격 족발 브랜드 ‘족발상회’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족발업계에서 볼 수 없었던 고품격 족발 브랜드 ‘족발상회’가 첫 선을 보였다. ‘족발상회’는 최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1호점 ‘역삼점’을 오픈했다.

‘족발상회’의 가장 큰 특징은 새로우면서도 최고의 맛을 선사함과 동시에 차별화된 고품격 인테리어로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고품격 외식 공간이라는 것이다.

족발상회가 야심차게 선보인 신개념 메뉴는 ‘마초족발’과 ‘뿌링족발로 이들 메뉴는 ‘전통과 뉴트로’를 콘셉트로 주 타깃인 직장인과 2030세대의 입맛 공략에 초점을 맞췄다.

족발상회 (bhc 제공)

직영점 형태로 운영되는 ‘족발상회’ 역삼점은 총면적 약 230㎡에 124석 규모를 갖춘 매장으로 세련되고 모던하면서도 품격 있는 디자인으로 공간을 연출했다. 최신 인테리어 트렌드와 젊은 감각에 맞는 우드 톤과 은은한 조명을 사용해 일반 족발 매장이 아닌 고급 레스토랑으로 꾸며져 차별화에 성공했다는 평가다.

이번에 선보인 ‘족발상회’는 외식종합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bhc가 핵심역량 노하우를 집약해 론칭한 브랜드다.

bhc는 족발상회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위해 철저한 소비자 조사와 시장 테스트를 진행했다. bhc 연구소는 전통적인 맛과 최신 트렌드가 접목하는 맛 개발을 목표로 1년여 연구 끝에 시제품을 개발했다. 이어 지난 6개월간 현장 테스트를 통해 나타난 소비자들의 반응을 분석해 이를 제품에 반영하는 등 메뉴 개발에 공을 들였다.

대표 메뉴인 ‘마초족발’은 적당한 지방이 함유된 앞다리를 전통방식 그대로 정성을 다해 만든 메뉴로 부드러운 식감과 껍질의 쫄깃함이 일품인 것이 특징이다.

2030 세대를 겨냥한 ‘뿌링족발’은 부드러운 식감과 껍질의 쫄깃함이 일품인 전통 족발에 달콤새콤한 뿌링 시즈닝이 뿌려져 있으며, 뿌링 소스에 찍어 먹는 뉴트로 콘셉트의 신개념 족발이다. 기존 새우젓과 곁들어 먹는 방법에서 벗어나 시즈닝과 함께 먹는 독특한 맛을 선사한다.

‘매운족발’은 전통 족발에 화끈하게 매운 양념과 불 맛을 입혀 새로우면서도 맛있게 매운 것이 특징이며 ‘반반족발’은 마초족발과 매운족발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실속형 메뉴다. ‘족발상회 역삼점’은 주변 직장인을 위한 점심 메뉴도 함께 선보였다.

어탕칼국수를 비롯해 소고기국밥, 육개장, 뼈해장국, 돼지고기 김치찜 등 한국인이 좋아하는 대표적인 국밥류로 메뉴를 구성했다. 특히 어탕칼국수는 신선한 민물고기 육수에 부추생면을 넣어 얼큰하고 시원한 맛이 뛰어나 소비자들로부터 일찌감치 검증받은 인기 메뉴다.

bhc 직영CS본부 송연우 본부장은 “족발상회는 bhc가 운영하는 다양한 외식 브랜드가 가진 제품개발, 물류 시스템, 생산관리, 소싱, 매장 운영 등 전 분야에 걸친 핵심 노하우가 집약된 브랜드이다”라며 “이를 바탕으로 최고의 맛과 품질,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 업계를 대표하는 브랜드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