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14일 '택배 없는 날' 4개 택배사 동참… '쿠팡 로켓배송, CU택배'는 안 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택배업계가 14일 택배없는 날을 시행한다. 사진은 제주시 노형동 제주우편집중국./사진-뉴시스
오는 14일 택배업계가 ‘택배 없는 날’을 시행한다. 택배 없는 날은 1992년 국내에 택배 서비스가 도입된 후 처음 있는 일이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대한통운, 한진, 롯데, 로젠 4개 택배사는 그 동안 과중한 택배 물량으로 피로가 쌓인 택배기사들을 위해 14일을 택배 없는 날로 정해 쉬기로 했다. 14일부터 16일까지 최장 사흘간 휴업으로, 우정사업본부 소포위탁배달원도 휴무에 동참한다.

이에 따라 내일 온라인쇼핑몰 등에서 주문한 상품은 다음 주 월요일인 17일부터 배송된다. 택배업계 관계자는 “내일까지 배송이 가능한 지 확인한 뒤 주문하는 것이 안전하다”면서 “휴업기간동안 택배물량이 밀려 17일부터 배송이 시작된다고해도 순차적으로 이뤄지는 만큼 이런 부분들을 고려해서 주문해야한다”고 조언했다.

반면 자체 네트워크를 활용한 업체들은 휴무일에도 배송을 지속한다. 쿠팡 로켓배송이 대표적. 쿠팡 관계자는 “쿠팡은 14일에도 배송이 정상적으로 운영된다”며 “쿠팡이 중단 없이 배송을 지속할 수 있는 데는 위탁운영제(지입제)가 아닌 직고용을 기반으로 배송을 운영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쿠팡의 배송 인력인 쿠팡친구(쿠친)는 주 5일 근무를 하고 있으며, 15일의 연차 휴무와 연 130일 휴무를 보장 받는다. 지입제 기반의 택배 기사들은 회사에 직접 고용된 것이 아니라 개인 사업자로 일하기 때문에 휴무일을 보장 받지 못한다.

편의점 CU도 휴무일 동안 CU끼리 택배 서비스를 정상 운영한다. CU끼리 택배 서비스 운영이 가능한 것은 일반 택배와 달리 CU의 자체 물류인 BGF로지스를 통해 ‘접수 점포 → 각 지역 물류센터 → 배송 점포’의 과정으로 점포 간 택배를 전달할 수 있기 때문.

CU의 물류 네트워크를 이용하기 때문에 월요일부터 토요일, 공휴일도 택배 수거가 가능하며 배송 소요 기간은 동일 권역 내 최단 2일에서 평균 3~4일이 걸린다.

최우석 BGF리테일 서비스플랫폼팀 MD는 “CU끼리 택배 서비스가 휴식에 들어가는 일반 택배의 빈자리를 채워 택배 노동자들의 마음 편한 휴식과 고객들의 편의를 함께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일반택배, 홈택배, CU끼리 택배 등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에 맞춘 스마트한 택배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