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배달의민족, 라이더 수 크게 늘린다 “1,000명 이상 추가 모집, 배달 품질 개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달의민족(이하 배민)의 프리미엄 배달서비스 배민라이더스(이하 배라)가 라이더 대규모 확보에 나선다. 라이더를 1,000명 이상 추가 모집해 배달원 부족에 따른 고객과 업주의 불편을 해소하고, 배달 품질도 획기적으로 높인다는 방침이다.

배라를 운영하는 우아한청년들(대표이사 윤현준)은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라이더 모집을 최근 재개했다. 배민라이더스는 매장 손님 외에 배달 주문을 받지 않는 맛집을 상대로 배민이 고객 주문을 받고, 배달 대행까지 하는 서비스다.


우아한청년들에 따르면 라이더 모집은 지난 17일 재개돼 현재 500명 이상이 신규로 입직했다. 배민 측은 신규 입직자가1,000명 이상 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늘려 나갈 방침이다. 지금까지 배민라이더 숫자는 2,100여명이었나 이번 모집이 끝나고 나면 3,000여명까지 늘어난다.

앞서 배민은 지난 2월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사회적 거리 두기’에 따라 라이더 모집을 중단했다. 배민 라이더가 되려면 교통 안전, 고객 대응 요령 같은 교육을 받아야 하는데 코로나19상황에서 단체 교육을 진행할 수 없어 라이더 모집을 중단했다.

라이더 추가 확보에 나서면서 일부 제기됐던 배달 품질 이슈도 해소될 전망이다. 그간 늘어난 주문 수에 비해 라이더 충원이 이뤄지지 않아 배달이 늦어지는 불편이 제기됐다. 

특히, 배달원들이 일을 기피하는 악천후 때나, 음식 주문이 몰리는 점심·저녁 시간에는 라이더 수 부족으로 ‘거리제한’ 조치가 이뤄진 곳도 있었다. 거리제한 조치는 우천 시나 주문량 급증으로 배달 품질이 과도하게 저하될 것으로 예상되면, 배달 가능 범위를 단계적으로 제한하는 조치다. 

실제 라이더 모집 재개 이후 배달원 수가 늘면서 배달 품질이 개선되고 거리제한 조치도 크게 줄었다. 배민은 배라의 배달 품질을 높이기 위한 조치도 내놨다. AI추천배차에서 배라 배달을 우선 배차하고, 라이더/커넥터가 배라 배달을 선호하도록 프로모션 비용을 지급할 계획이다.

우아한청년들 최진수 이륜배송운영실장은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라이더 모집이 재개되면서, 고객과 업주들의 불편이 해소되고 있다”며 “라이더를 1,000명 이상 모집하면, 배달 품질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