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오리온, ‘오!감자 미니별’ 출시

기사공유
한 입에 즐길 수 있는 별 모양 감자 스낵으로 보는 재미와 함께 새로운 식감 선사
부담 없는 가격의 실속스낵, 1020세대 인기 간식으로 각광받을 듯

오리온은 기존 ‘오!감자’를 작은 별모양 스낵으로 구현해 색다른 식감과 보는 재미를 더한 ‘오!감자 미니별’을 출시했다.

오!감자 미니별은 장수브랜드 ‘오!감자’를 재미와 새로움을 추구하는 1020세대들의 취향에 맞춰 차별화된 맛과 식감으로 트렌디하게 재해석한 제품. 특유의 긴 스틱형 과자가 한 입에 쏙 즐길 수 있는 앙증맞은 별 모양이 돋보이는 감자스낵으로 재탄생했다. 

특히, 씹을 때마다 별모양 테두리가 이중 삼중으로 부딪치며 ‘와작와작’ 독특한 바삭함을 선사한다고. 더불어 올록볼록한 가장자리마다 양념이 깊고 넓게 배어들어 더욱 진한 풍미를 느낄 수 있다. 

고소한 버터 풍미와 짭쪼름한 오징어 맛의 조화가 일품인 ‘버터구이 오징어맛’과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해물볶음 양념맛’ 2종으로 출시했다.

오!감자 미니별은 가성비 트렌드를 반영한 ‘오리온 실속스낵’ 시리즈 중 하나로, 주요 타깃층인 10대들이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도록 50g 제품을 편의점가 기준 천 원에 판매한다. 

실속스낵은 그램당 단가를 낮춰 가성비를 높이고, 한 손에 쏙 들어오는 길쭉한 형태의 패키지로 편리성도 더한 제품. 오리온은 2019년 ‘치킨팝’ 재출시를 시작으로 ‘감자속감자’, ‘도도한 미니미나쵸’ 등 실속스낵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소비자 만족도 제고에 힘쓰고 있다.

오!감자는 가운데 구멍이 뚫린 스틱형 감자스낵으로, 1999년 출시 이후 바삭하면서도 사르르 녹는 식감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국내뿐 아니라 중국, 베트남 등 해외에서도 마라새우맛, 토마토맛, 스테이크맛 등 현지인들의 입맛에 맞춘 다양한 신제품을 선보이며 글로벌 인기 스낵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오!감자 미니별은 별 모양의 독특한 외관에서 오는 시각적인 재미와 경쾌한 식감이 매력적인 스낵”이라며 “‘맛도 모양도 별난 과자’인 오!감자 ‘펀(fun) 콘셉트’를 반영한 다양한 신제품을 출시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