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독도 이어 갈비도 뺏으려고?… '갈비버거' 대표버거로 내세운 일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 맥도날드가 판매 중인 '가루비맥'(かるび) 버거를 자국 대표 버거로 내세우면서 논란이 일었다. '가루비'는 한국 전통음식인 갈비의 일본식 발음으로 갈비를 일본화하려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다. /사진=트위터 캡처

일본 맥도날드가 판매 중인 '가루비맥'(かるび) 버거를 자국 대표 버거로 내세우면서 논란이 일었다. '가루비'는 한국 전통음식인 갈비의 일본식 발음으로 갈비를 일본화하려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다. 

1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본 맥도날드 전단지 논란'이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일본 소고기버거 광고 사진이 게재됐다. 

광고에서는 전세계의 소고기 버거를 소개한다면서 캐나다의 ‘마이티비프오리지날' 영국의 '스모키 바베큐'와 함께 일본 대표버거로는 '가루비맥'(かるびマック)을 내세웠다. 

특히 일본의 경우 불에 굽는 고기요리를 '야키니쿠'(やきにく)라고 칭하지만 우리말 ‘갈비’의 일본식 표기인 가루비를 썼다는 점이 시선을 끌었다. 

가루비맥 버거는 4년 전인 2016년 일본 맥도날드 45주년 기념으로 나온 제품이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