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재고 면세품' 동화면세점도 풀렸다… '발리, 투미' 등 최대 50% 할인

기사공유
동화면세점 스마트스토어오픈/사진=동화면세점 홈페이지
동화면세점이 중견 면세점으로는 처음으로 재고 면세품에 대한 온라인 판매를 시작했다.

동화면세점은 정부의 한시적인 면세 상품 국내 판매 허용에 따라 6월 4일부터 네이버쇼핑 스마트스토어를 통해 재고 면세품에 대한 할인판매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브랜드는 발리, 투미, 비비안웨스트우드 등의 가죽제품류와 스와로브스키 주얼리, 불가리, 프라다, 오클리, 레이반 선글라스 등 패션상품 22개 브랜드 604개 품목으로 백화점 가격 대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동화면세점 측은 고객편의를 위해 상품주문 후 빠르면 3일 이내 배송이 가능할 수 있도록 통관절차를 간소화했다고 설명했다. 

동화면세점에 앞서 신세계면세점이 지난 3일 신세계인터내셔날 온라인몰 에스아이빌리지를 통해 재고 면세품 판매에 들어가 완판에 가까운 기록을 세운 바 있다. 

한편 관세청은 지난 4월 말 코로나 19 여파로 6개월 이상 팔리지 않고 쌓여 있는 장기 재고 면세품을 정식 수입 통관 절차를 거쳐 국내에서 한시적으로 팔 수 있도록 허용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