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티바두마리치킨, 두 마리 치킨에 대한 오해와 편견 파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극심한 고용불안 및 경기침체가 예상되고 있다. 바이러스로 인해 언택트 소비가 증가하고 가계살림이 어려워지면서 가성비가 있는 배달음식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가성비를 갖춘 치킨 브랜드 ‘티바두마리치킨’이 주목을 받고 있다.

티바두마리치킨은 2001년 부산의 작은 치킨 집으로 시작하여 현재는 제주도를 포함하여 전국 300여개 가맹점을 운영하며, 한 마리 가격에 두 마리를 주는 파격적인 시스템을 도입하여 단순히 가격만 싸게 파는 전략이 아닌 맛과 가격, 양 3박자를 갖추고 있다.

/ 티바두마리치킨 홈페이지 캡쳐


한 마리 가격에 두 마리의 치킨을 먹을 수 있는 치킨 브랜드이다 보니 ‘싼 가격만큼 저렴한 작은 닭을 사용할 것이다, 한 마리 치킨과 두 마리 치킨의 크기가 다를 것이다, 순살은 수입산을 쓸 것이다’라는 오해와 편견을 종종 듣곤 한다. 가격이 저렴하다고 해서 재료 또한 저렴하다는 편견도 여전하다.

이곳에서 취급하는 닭은 저렴한 가격 때문에 품질이 나쁠 수 있다는 오해를 불식시키기 위해 순살까지도 100% 국내산 닭고기만을 고집하고 한 마리 치킨 두 마리 치킨 모두 육계 9호 큰 닭(851~950g)을 사용하고 있다. 티바두마리치킨은 원산지가 확실한, 믿음직스러운 재료만을 사용한다고 한다.

또한, 닭이 가장 맛있다는 33~35일된 100% 국내산 닭 만을 사용하고 가맹점에는 0~1℃ 사이의 냉장상태로 공급해 신선함을 유지시켜 어떠한 부위를 먹어도 뻑뻑하지 않은 부드러운 육질과 깊은 맛을 내는 것이 가능 해졌다고 한다.

티바두마리치킨 관계자는 “두 마리 치킨이라는 특성으로 저렴하고 작은 닭을 쓸 것이다 라는 오해를 받기 쉽지만 두 마리 치킨 브랜드로서 20년간 전국 300여 매장을 성공적으로 지역상권에 안착시켜 편견이 조금이라도 줄어든 것 같다”며 “앞으로도 좋은 재료의 치킨을 제공하여 고객들의 신뢰도를 더욱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두마리치킨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티바두마리치킨과 관련된 창업 및 가맹문의는 홈페이지 참조.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