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보복소비 ‘꿈틀’… ‘빅스마일데이’ 첫날 판매량 1위 제품은?

기사공유
이베이코리아 ‘빅스마일데이’ 행사 첫날인 19일 오후 6시까지 누적 판매량만 331만개를 넘어섰다. /사진=이베이코리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처음 진행되는 대규모 할인행사에 고객들이 지갑을 활짝 열고 있다.

이베이코리아는 G마켓, 옥션, G9의 상반기 최대 쇼핑축제 ‘빅스마일데이’ 행사 첫날인 19일 오후 6시까지 누적 판매량만 331만개를 넘어섰다고 20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소비 심리가 크게 위축된 상황에서도 지난해 5월(330만개) 같은 기간보다 판매량이 소폭 증가한 것이다.

매진 행렬도 이어갔다. 특히 디지털 기기와 각종 생활가전이 인기를 끌었다.전날 오후 6시를 기준으로 G마켓과 옥션에서 누적 랭킹 1위를 기록한 ‘레노버 아이디어패드’는 총 14억2000만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같은 시간을 기준으로 ‘삼성 갤럭시북 이온’이 10억2000만원, ‘애플 아이패드 프로’가 9억5000만원 어치씩 각각 판매됐다. 

최근 홈스터디, 온라인 교육 시대를 맞아 디지털 기기 수요가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 가사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생활가전도 인기다. 실제로 ‘삼성 그랑데 건조기’는 8억8000만원, ‘로보락 로봇청소기’는 6억5000만원, ‘LG전자 스타일러’는 4억3000만원의 누적 매출을 기록했다.

대용량으로 구매해 둘 수 있는 생필품과 가공식품을 찾는 수요도 많다. 전날 오후 6시 기준 ‘베베숲 아기물티슈 캡 20팩’은 2억3000만원, ‘깨끗한나라 순수브라운 화장지’(27m30롤x2팩)은 2억7000만원, ‘팸퍼스 베이비드라이 기저귀’는 2억원 어치를 각각 판매됐다. ‘오뚜기밥’은 1억원, ‘CJ제일제당 비비고 사골곰탕 18개’는 단일 상품 기준 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오프라인 매장과 연계한 O2O서비스 ‘픽업데이’도 행사 초기부터 완판을 기록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대표적으로 50% 할인 판매한 ‘파리바게뜨 해피오더 1만원 모바일이용권'은 준비 수량 1만개가 2시간만에 완판됐다. ▲던킨 ▲배스킨라빈스 ▲계절밥상 ▲GS25 등 대부분의 상품이 매진을 기록 중이다.

이베이코리아는 유한킴벌리와 함께 기부 캠페인에도 나선다. G마켓과 옥션에서 빅스마일데이에 참여한 유한킴벌리의 상품을 1개 구매 할 경우 1개의 ‘좋은느낌 매직쿠션 울트라 슬림 생리대’를 적립하는 방식이다. 적립된 생리대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제품이 필요한 가정에 전달된다. 

김태수 이베이코리아 영업본부장은 “여타 프로모션과 달리 상품이 비교적 제한적이지 않아 선택의 폭이 넓다는 점, 스마일클럽 전용 혜택 규모가 최대 396만원에 달하는 점 등이 성공 요인으로 보인다”며 “이를 바탕으로 5월 빅스마일데이 역시 11월 못지않게 자리를 잡으며 명실상부 국내 최대 할인 행사로 거듭나고 있다”고 말했다.

‘빅스마일데이’는 오는 27일까지 진행되며 전용 할인쿠폰은 행사 기간 내 총 3회 제공된다. 1차는 지난 19일, 2차는 다가오는 22일, 3차는 25일 증정한다. ‘스마일클럽’ 대상 최대 30만원 쿠폰, 최대 3만원 쿠폰, 최대 1만원 쿠폰 등 ‘20% 할인쿠폰’이 총 3종 제공된다. 일반회원은 최대 5000원까지 할인되는 ‘15% 쿠폰’을 제공한다. 스마일클럽 회원이 아니더라도 한 달 무료이용을 신청할 경우 스마일클럽 회원과 동일한 혜택을 모두 누릴 수 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