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푸드 파스퇴르, ‘상쾌화이버’ 하루 한 팩으로 간편하게 장 건강 챙겨

기사공유
파스퇴르 쾌변의 품질 기술로 만든 유산균 음료가 나왔다.

롯데푸드㈜(대표이사 조경수) 파스퇴르는 ‘상쾌화이버’를 출시했다. 락추로스와 식이섬유가 풍부한 장 건강 유산균 음료다.

상쾌화이버의 핵심 성분인 락추로스(lactulose)는 장 내 유익균의 생장을 돕는 프리바이오틱스이다. 설탕에 비해 칼로리가 매우 낮아 저칼로리 감미료로 사용되기도 한다. 상쾌화이버 한 팩에는 락추로스가 3,000mg 함유돼 있다. 같은 양의 쾌변 요구르트와 비교하면 4배 수준이다.

한 팩에 식이섬유 7,000mg도 넣었다. 이는 여성 1일 충분섭취량의 35%를 충족하며 사과 2.5개에 해당하는 양이다. 식이섬유는 제 7의 영양소로도 불리지만 현대인들은 육류 위주의 식습관으로 식이섬유가 부족하기 쉽다. 상쾌화이버는 식이섬유 고함유로 현대인의 장 건강을 생각했다.

멀티비타민이 함유된 상큼하고 깔끔한 맛으로 식사 후 후식으로 적당하다. 특히 식이섬유가 풍부해 식후 섭취를 추천한다. 125ml 소용량으로 부담없이 마실 수 있고, 상온 보관으로 휴대성도 좋다. FSC(국제산림관리협회) 인증을 받은 친환경 패키지를 사용했다.

파스퇴르 관계자는 “여행, 시험 등 중요한 일정 전에 묵직한 배를 비우고 싶을 때나, 다이어트 중 부족한 식이섬유를 간편히 채우기 좋은 제품”이라며, “바쁜 일상 중 상쾌화이버 하루 한 팩으로 건강한 비움 습관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