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본도시락, K-방역? ‘K-위생’도 믿어보자 …코로나19 기간 ‘위생등급제’ 매장 매출 늘어

기사공유
‘본도시락’ 위생등급제 인증 114개 매장, 올해 2월부터 4월 평균 매출 전년 동기 대비 25% 증가
코로나19 기간 위생 및 식품 안전에 대한 신뢰도가 고객 구매 행동에 영향 미친 것으로 분석

본아이에프 프리미엄 한식 도시락 '본도시락'이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창궐한 올해 2월부터 4월까지의 매장 평균 매출 분석 결과, 지난해 기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음식점 ‘위생등급제’ 인증을 받은 114개 매장 평균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5%로 크게 증가했다고 13일 밝혔다.

반면, 위생등급제 미인증 매장은 동기간 14.6% 소폭 상승세를 나타내, 코로나19 확산 속 위생 및 식품 안전에 대한 신뢰도가 소비자 구매 행동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위생등급제’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전국 음식점의 위생 수준을 평가해 등급을 부여하는 공신력 있는 제도로, 건강한 외식 문화 조성과 식품 안전성 확보에 기여하고 있다. 


본도시락은 도시락 브랜드 음식점 위생등급제 인증을 획득했으며, 현재 전체 매장 중 38%인 134곳이 위생등급제 인증을 받았다. 이는 국내 배달 음식점 중 최다 인증 기록이다.

한편, 본도시락은 본격적인 여름철 식품 위생 강화를 위해 식품위생안전법을 기준으로 가맹점 종업원의 위생과 고객에게 전달되는 식품의 조리 수준 및 법규를 준수하는지 지속적으로 점검해 식품 안전 위험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본도시락 창원중앙점 안경애 가맹점주는 “식품 안전은 100번 잘해도 1번의 실수로 모든 것을 잃을 수 있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음식점 위생등급제 인증을 받았다”며, “위생등급제 인증이 위생 수준 증빙 자료를 요구하는 단체 도시락 영업에서 큰 도움이 됐고, 덕분에 지난 3월 매출 또한 크게 증가했다”고 밝혔다.

한식 도시락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본도시락 김태헌 본부장은 “위생에 대한 본도시락 가맹점 사장님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철저한 관리 덕분에 본도시락은 국내 배달 음식점 중 위생등급제 최다 인증을 받을 수 있었다"며, "장기적으로 전 가맹점의 위생등급제 인증을 목표로, 위생과 안전에 대한 고객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