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긴급재난지원금, 서울 시민만 스타벅스서 쓸 수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0% 직영 형태로 운영되는 스타벅스의 경우 본사가 소재지가 서울이기 때문에 서울 시민만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다. /사진=뉴스1

전국민에게 지급되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11일 오전 7시부터 시작됐다. 신용·체크카드 온라인 신청자가 우선 대상이며 이번주는 공적 마스크 5부제와 마찬가지로 요일제가 적용된다.

긴급재난지원금 수급 방식은 보유 중인 신용·체크카드, 지역사랑상품권, 지자체 선물카드 중 선택할 수 있다. 오는 13일부터 지급되며 8월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긴급재난지원금은 세대주 거주지 소재 특별시·광역시·도 내의 신용카드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동네마트(농협 하나로마트 포함) ▲전통시장 ▲편의점 ▲제과점 ▲식당 ▲미용실 ▲주유소 ▲병·의원 등에서 사용 가능하다. 다이소는 지자체 재난지원금은 사용 못하는 경우가 있지만 정부 재난지원금은 사용할 수 있다.

단 직영 형태로 운영되는 프랜차이즈의 경우 본사 소재지에서만 긴급재난지원금을 쓸 수 있다. 서울시민은 서울에서만, 경기도민은 경기도에서만 쓸 수 있도록 지역 제한을 뒀기 때문이다.

예컨대 서울의 본사를 둔 스타벅스의 경우 서울시민은 긴급재난금을 스타벅스에서 사용할 수 있지만 다른 지역민은 불가하다. KTX의 경우 코레일이 대전 소재이기 때문에 대전 시민만 사용 가능하다. 편의점은 본사 소재지가 전부 서울이기 때문에 서울 외 지역에 있는 직영점의 경우 결제가 불가하다.

▲대형마트(코스트코 포함) ▲ 롯데슈퍼·홈플러스 익스프레스·이마트에브리데이 등 기업형 슈퍼마켓(SSM) ▲백화점(AK·NC·뉴코아 백화점 포함) ▲쿠팡 등 온라인쇼핑몰 ▲하이마트·전자랜드·삼성디지털플라자·LG전자베스트샵 등 대형전자판매점에선 사용할 수 없다.

▲유흥업종 ▲스포츠마사지 등 대인서비스 ▲골프연습장 ▲노래방 ▲오락실 등 유흥 및 사행업종에서도 사용 불가다. ▲통신비 ▲교통비 ▲보험 ▲세금·공공요금 납부도 안 된다.

예외적으로 허용된 사용방법은 있다. 통신사 대리점에 직접 방문하면 휴대전화 단말기 구입뿐 아니라 요금 납부가 가능하다.

배달의민족 등 배달 앱에서는 앱으로 결제 시 사용 불가하지만 배달기사를 만나 현장에서 결제하는 경우에는 사용할 수 있다. 앱에서 결제할 경우 배달음식을 주문한 식당이 아닌 배달의민족 본사에서 결제한 것으로 처리되기 때문이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