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인천 연수구, 청년 창업자 맞춤형 지원사업 4개 팀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 연수구는 7일 구청 소회의실에서 ‘2020년 청년 창업자 맞춤형 지원 사업’에 최종 선정된 4개 팀에 상장과 창업지원금을 전달했다./사진=장관섭 기자
인천 연수구는 7일 구청 소회의실에서 ‘2020년 청년 창업자 맞춤형 지원 사업’에 최종 선정된 4개 팀에 상장과 창업지원금을 전달했다.

청년 창업자 맞춤형 지원 사업은 행정안전부 공모 사업으로 우수한 아이템을 가진 만39세 이하, 창업 1년 미만의 청년 창업자에게 창업지원금 최대 1천만 원과 올 12월 말까지 월 임차료 최대 40만 원을 지원하고, 1:1 컨설팅 등을 제공하는 청년 창업 지원사업이다.

구는 공모를 통해 접수된 청년 창업자를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멘토링 교육을 통한 심층면접,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거쳐 최우수상에 ▲공닥(주), 우수상에 ▲르샤그리 ▲3D memories, 장려상에는 ▲오즈 등 4개 팀을 선정했다.

공닥(주)와 오즈는 앱개발 분야로 공닥(주)는 공장에 필요한 각종 설비공사를 중계하는 플랫폼을 오즈는 사용자 데이터 기반의 DIY 여행패키지 플랫폼을 내세웠고, 르샤그리는 경단여성을 위한 카페와 배움공방을, 3D memories는 3D 프린터를 활용한 기념품 제작을 아이템으로 하고 있다.

고남석 구청장은 “유망 초기 창업기업 발굴 및 지원을 더욱 강화하여 창업하기 좋은 도시 연수구가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장관섭 jiu670@mt.co.kr  | 

머니S 인천 장관섭 기자 입니다.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열심히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