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4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0.1%… 4개월만에 '0%대' 회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4개월여만에 다시 0%대를 기록했다. /사진=뉴스1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4개월 만에 0%대까지 떨어졌다.

4일 통계청이 발표한 '4월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는 104.95(2015=100)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0.1% 오르는데 그쳤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전년 동월을 기준으로 측정한다. 지난해 1월 0.8%를 시작으로 1년 내내 0%대를 오갔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9월에 -0.4%를 찍으며 1965년 관련 통계 작성 이래 처음으로 공식물가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올해 들어 지난 1월(1.5%)과 2월(1.1%), 3월(1.0%)까지 3개월 연속 1%대를 유지했으나 4개월 만에 1%대 밑으로 다시 내려왔다.

구입빈도와 지출 비중이 높은 141개 품목을 중심으로 체감물가를 나타내는 생활물가지수는 1년 전보다 0.3% 상승했다.

생선. 해산물, 채소, 과일 등 기상 조건이나 계절에 따라 가격 변동이 큰 50개 품목의 물가를 반영하는 신선식품지수는 1년 전보다 2.9% 올랐다.

계절적 요인이나 일시적 충격에 의한 물가변동분을 제외하고 장기적인 추세 파악을 위해 작성하는 농산물 및 석유류제외지수(근원물가)는 전년보다 0.3% 상승했다. 지난해 7월(1.0%) 이후 9개월 연속 0%대에 머물렀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 근원물가인 식료품 및 에너지제외지수는 1년 전보다 0.1% 올랐다. 지난해 2월(1.1%) 이후 1년 2개월째 1%를 밑돌았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