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원앤원 ‘원할머니보쌈·족발’, ‘박가부대’ 가족점과의 상생 눈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앤원㈜,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 겪는 가족점주들 위한 다양한 지원 혜택 제공

대한민국 대표 외식기업 원앤원㈜(대표이사 박천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주들에게 다양한 지원책을 밝혀 눈길을 끈다.

원앤원은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따른 영업 중단 가족점(가맹점)에게 영업손실에 대한 비용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각 가족점의 매장 및 매출 규모에 따라 로열티 금액 지원, 휴업 기간 영업이익 지원 등의 내용으로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원앤원은 코로나19 초기 상황부터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본사 차원에서 다양한 노력을 해왔다. 본사 직원을 비롯한 전 직원들에게 마스크 착용과 작업 공간 및 조리기구, 메뉴판 소독 등을 권고하는 등 감염 예방에 총력을 기울였다.


원앤원 관계자, “일회성 아닌 지속적으로 가족점과의 상생 위해 노력할 것”



또한 원앤원은 코로나19가 확산된 지난 3월 초, 감염 예방을 위해 한식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원할머니보쌈·족발, 박가부대'의 전 가족점에 손 소독제를 지원한 바 있다. 이 외에도 매장 모니터링 강화, 위생 관리 강화 등 소비자들에게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위생적인 부분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본사의 이 같은 행보에 함께 동참하고자 자발적으로 지역 사회에 기여한 가족점주도 있다. 원할머니보쌈·족발 평택안중점 이천석 점주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읍민을 위하여 안중읍 행정복지센터에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원앤원㈜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이 지속 확산됨에 따라 가족점주들의 어려움에 공감하며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에서 이 같은 상생안을 마련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원앤원은 가족점과의 상생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