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오비맥주 카스, ‘킾 잇 프레시(Keep it fresh)’ 캠페인 … 코로나19로 멈춘 소중한 순간, 잠시만 보관해 두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비맥주(대표 배하준)의 대표 브랜드 카스(Cass)가 코로나 블루에 지친 소비자들을 응원하는 디지털 캠페인 ‘킾 잇 프레시(Keep it fresh)’를 진행한다.

‘킾 잇 프레시(Keep it fresh)’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무력감과 우울함에 빠질 수 있는 소비자들의 마음을 응원하고자 기획했다. 

차가운 냉장고에 보관된 맥주가 가장 맛있듯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미뤄진 일상의 즐거움과 결혼식, 입학식 등 다시 돌아오지 않을 소중한 순간들 역시 신선하게 보관하고 다시 꺼내 함께 기쁨을 나누자’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이번 캠페인은 ‘킾 잇 프레시(Keep it fresh)’ 공식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을 팔로우 한 뒤 코로나19와 관련된 안타까운 사연을 개인 SNS 계정에 업로드하면 참여할 수 있다. 카스는 응모된 사연 중 일부를 선정해 ‘킾 잇 프레시(Keep it fresh)’ 공식 SNS 계정에 소개하고 향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소중한 순간을 기념할 예정이다.

한편 카스는 이번 캠페인에 맞춰 소비자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하는 영상도 공개했다. 대학생활 시작의 낭만, 모두가 축하하는 결혼식, 퇴근 후 동료와 함께 한잔의 맥주로 직장의 애환을 푸는 즐거움 등 당연했던 일상을 누리지 못하는 이들을 카스가 함께 위로한다는 영상이다.

오비맥주 마케팅 담당자는 “코로나 사태의 장기화로 우울감을 겪는 많은 소비자들을 응원하고 싶었다”며 “특히 대학 입학, 취업 등 어려운 과정을 거쳐 자신의 꿈을 이뤄낸 청춘들과 승진, 결혼, 출산 등 인생의 중요한 순간들을 다 함께 축하하지 못했던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